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폭염속 어린이집 통학차에 방치 4세 여아 질식사

(동두천=뉴스1) 이상휼 기자 | 2018-07-17 19:13 송고 | 2018-07-18 07:09 최종수정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17일 오후 4시50분께 경기도 동두천시의 한 어린이집 통학차량 안에서 4세 여아 김모양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하고 있다.

통학차량 운전자는 이날 오전 9시30분께 원생 9명을 태우고 어린이집에 도착했으나 김양이 차에서 하차하지 못한 것을 알지 못했다. 

담임 교사도 수업 종료시간인 오후 4시30분까지 김양의 출석 여부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김양은 폭염 속 차량 내부에 장시간 방치되 뜨거운 열기에 질식사했다.

경찰은 김양의 정확한 사망원인과 어린이집 관계자들의 과실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daidaloz@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