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외교

속보 이재명표 '민생회복지원금' 행안위 통과

 이재명표 '민생회복지원금' 행안위 통과

서울 탈북민 20명 중 1명만 '내 집' 소유…취·창업 지원 가장 필요

서울시에 거주하고 있는 북한이탈주민 20명 중 1명만이 자신이 소유한 집에서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남북하나재단은 18일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북한이탈주민 실태조사 지역보고서 -서울시편'·'2023 북한이탈주민실태조사 사회통합조사-서울시편' 등 2종을 발간했다.이에 따르면 서울 거주 탈북민 중 '본인 소유 집'에 거주하는 경우는 5.6%에 불과했다.
서울 탈북민 20명 중 1명만 '내 집' 소유…취·창업 지원 가장 필요

"원산갈마지구, 세계적 관광도시로"…폭우로 '특급경보' [데일리 북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를 방문해 "세계적인 해안관광 도시로서 체모를 완벽하게 드러내고 있다"라고 강조했다.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8일 1~2면에 김 총비서가 지난 16일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를 방문한 소식을 전하면서 "다음 해 5월까지 개업을 목적으로 한다"라고 밝혔다.김 총비서는 현지에서 협의회를 조직하고 '봉사 운영' 수준을
"원산갈마지구, 세계적 관광도시로"…폭우로 '특급경보' [데일리 북한]

원산해안지구 찾은 北김정은…"내년 5월까지 세계적 관광도시로"(종합)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를 찾아 "목표했던 세계적인 해안관광도시"가 되고 있다면서 내년 5월 개업을 목표로 준비할 것을 지시했다.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8일 김 총비서가 지난 16일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건설사업을 현지에서 지도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현장을 둘러본 김 총비서는 "목표했던바 그대로 세계적인 해안관광도시로서의 체모를 유감없
원산해안지구 찾은 北김정은…"내년 5월까지 세계적 관광도시로"(종합)

북한, 오늘 새벽 황강댐 무단 방류…통일부 "매우 유감"

통일부는 18일 새벽 북한이 임진강 황강댐을 무단으로 방류한 것을 두고 "매우 유감"이라고 밝혔다.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북한이 오늘 새벽에 황강댐을 무단 방류한 것으로 파악했다"면서 "우리 정부 공식 요청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무단으로 방류한 행태에 대해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다.통일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기준 필승교 수위는 3.28m였
북한, 오늘 새벽 황강댐 무단 방류…통일부 "매우 유감"

상반기에 청진 석탄 항구에 선박 47척 입출항…"제재 위반"

올해 상반기 북한의 주요 석탄항 중 한 곳인 청진항에 드나든 선박이 최소 47척으로 집계됐다고 미국의소리(VOA)가 18일 보도했다.VOA는 민간 위성 서비스 '플래닛 랩스'의 위성 사진 분석을 통해 올해 1월부터 6월 말까지 청진 석탄 항구 동편에서 최소 34척, 서편에서는 13척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이는 지난해(27척 추정)의 2배 가까이 늘어난 양이
상반기에 청진 석탄 항구에 선박 47척 입출항…"제재 위반"

연이은 '외교관 탈북' 보도에도 조용한 북한…망신·주민 동요 피하기

쿠바를 비롯해 각국에서 고위 외교관들의 탈북 소식이 연일 전해지고 있지만 북한은 이에 대해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들은 18일에도 탈북한 외교관들에 대한 국내 보도에 아무런 언급을 내놓지 않았다.최근 쿠바 주재 북한대사관에서 근무하던 리일규 참사(참사관)가 지난해 11월 아내와 자녀를 데리고 국내로 들어온 사실이 확인
연이은 '외교관 탈북' 보도에도 조용한 북한…망신·주민 동요 피하기

에어컨까지 들고 '경제 투어' 나선 김정은…'외화벌이' 중요성 부각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최근 일주일 사이 주요 간부들을 대동해 전국 곳곳을 돌아다니며 경제 성과를 챙기고 있다. 특히 삼지연과 원산을 '국제적 관광지'로 키울 것임을 시사하면서 '외화벌이'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모양새다.18일 당 기관지 노동신문에 따르면 김 총비서는 지난 16일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건설사업을 현지에서 지도했다. 이에 앞서 김 총비서는 지
에어컨까지 들고 '경제 투어' 나선 김정은…'외화벌이' 중요성 부각

北김정은, 원산갈마지구 시찰…"내년 5월까지 세계적 해안관광도시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를 찾아 "목표했던 세계적인 해안관광도시"가 되고 있다면서 내년 5월 개업을 목표로 준비할 것을 지시했다.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8일 김 총비서가 지난 16일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건설사업을 현지에서 지도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현장을 둘러본 김 총비서는 "목표했던바 그대로 세계적인 해안관광도시로서의 체모를 유감없
北김정은, 원산갈마지구 시찰…"내년 5월까지 세계적 해안관광도시로"

미군 월북에 '판문점 견학' 중단 1년…재개 '만지작'

주한미군 병사의 무단 월북 사건으로 판문점 견학이 중단된 지 1년 만에 재개 가능성이 제기된다.18일 통일부와 유엔군사령부(유엔사)에 따르면 정부와 유엔사는 판문점 견학과 관련한 민간인 수요 및 필요성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 중이다.다만 아직은 견학 재가 일정 등 구체적인 사안을 협의하는 수준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유엔사 관계자는 "아직 재개 여부 및 일
미군 월북에 '판문점 견학' 중단 1년…재개 '만지작'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