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정책

기록적 폭우에 전국 137개 학교 시설 피해…2곳은 학사일정 조정

전국 각지에 내린 폭우로 137개 학교에서 시설 피해가 발생했다.교육부에 따르면 19일 오후 5시 기준 17일부터 호우로 인해 발생한 시설 피해는 총 137곳이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피해 유형으로는 '누수'가 83곳으로 가장 많았다. △침수 20곳 △부분 파손 19곳 △기타 15곳 등이다. 충남 당진에서는 18일 유치원과 초등학교 등이 침수돼 학생
기록적 폭우에 전국 137개 학교 시설 피해…2곳은 학사일정 조정

주말도 최대 150㎜ 곳곳 '물폭탄'…잠깐 그치면 '폭염'(종합)

주말 낮 최고 기온 33도, 체감 35도 안팎이 예상된다. 수도권과 강원, 충청권, 전라권에 주말 간 최대 150㎜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19일 기상청에 따르면 토요일인 20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장맛비 소식이 있다. 남부 지방은 낮 12시부터 밤 12시 사이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제주는 오전 가끔 비가 내리는 곳이
주말도 최대 150㎜ 곳곳 '물폭탄'…잠깐 그치면 '폭염'(종합)

밤에 전국 비…수도권 5㎜ 충청 20㎜ 울산 40㎜[퇴근길날씨]

불금인 19일 퇴근길 전국에 최대 40㎜의 비가 내리겠다.장맛비가 주춤한 이날 낮 최고기온은 34.2도까지 올라갔다. 내륙에선 강릉(32.8도) 속초(32.6도) 북강릉(32.5도)의 기온이 33도에 육박했다.서울 낮 기온도 30.8도까지 찍혔다. 체감온도는 35.0도(의왕)까지 치솟았다.전날 내륙의 낮 최고 체감기온(33.5도, 경주)과 비교해 1.5도가
밤에 전국 비…수도권 5㎜ 충청 20㎜ 울산 40㎜[퇴근길날씨]

주말 최대 100㎜ 충청권 '강한 비'…낮 체감 35도 '더위'

토요일인 20일 낮 기온이 33도, 체감 35도 안팎의 더위가 예상된다. 수도권과 충청권, 전라권을 중심으로 최대 100㎜의 비가 내리겠으나, 낮에는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다.19일 기상청에 따르면 20일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6~33도가 예상된다.기온이 평년(아침 20~23도, 낮 27~31도)보다 다소 높아 무덥겠고, 체감
주말 최대 100㎜ 충청권 '강한 비'…낮 체감 35도 '더위'

환경부 "북한, 임진강 상류 황강댐 방류량 상당히 증가"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쏟아진 가운데 북한이 임진강 상류 황강댐에서 사전 통보 없이 방류량을 늘린 징후가 포착됐다.18일 환경부는 이날 오후 3시경 촬영된 접경지역에 대한 위성영상 분석 결과, 새벽 3시에 촬영된 결과에 비해 방류량이 상당히 증가한 것으로 추정했다고 밝혔다.정부는 하루에 1~2회 위성영상으로 접경지역을 감시(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집중호우 등
환경부 "북한, 임진강 상류 황강댐 방류량 상당히 증가"

전국 호우 특보 점차 해제…강원·충북 시간당 20㎜ '강한 비'

18일 저녁엔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으나, 곳에 따라 편차가 크고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다.기상청에 따르면 17일 오후 3시~18일 오후 4시 기준 수도권에서 최대 강수량을 기록한 곳은 파주로 380.9㎜의 비가 내렸다. 이어 강화 367.2㎜, 연천 300.5㎜, 서울 161.0㎜(은평구)이다.강원권에선 철원 255.0㎜, 화천 186.2㎜
전국 호우 특보 점차 해제…강원·충북 시간당 20㎜ '강한 비'

환경부, LG·삼성전자와 '재생원료 사용 확대' 협약

전기·전자제품에 플라스틱 등 재생원료 사용인증 표준이 마련된다. 이와 함께 가전제품 재생원료 사용인증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전산시스템이 구축돼 제조사의 재생 플라스틱 사용 확인 절차도 간소화될 방침이다.18일 환경부는 LG전자, 삼성전자 등 가전제품 제조사와 재활용업체(씨엔텍코리아), 이순환거버넌스와 '전기·전자제품의 플라스틱 재생원료 사용인증 표준화 및
환경부, LG·삼성전자와 '재생원료 사용 확대' 협약

서울 도림천·목감천 등 수도권 17개 하천에 '홍수특보'(종합)

18일 서울 전역과 경기 북부를 중심으로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서울지역 한강권역을 비롯해 수도권 하천 곳곳에 홍수특보가 내려졌다.한강홍수통제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50분 현재 서울·경기 지역 17곳 하천에 홍수특보가 내려졌다. 홍수특보가 내려진 하천은 모두 출입이 통제됐다.서울 하천 중 홍수주의보가 발령된 곳은 △도림천 신대방1교 △목감천 너부대교다
서울 도림천·목감천 등 수도권 17개 하천에 '홍수특보'(종합)

서울 도림천·목감천 등 수도권 10개 하천에 '홍수특보'

18일 서울 전역과 경기 북부를 중심으로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서울지역 한강권역을 비롯해 수도권 하천 곳곳에 홍수특보가 내려졌다.한강홍수통제소는 이날 오전 서울·경기 지역 10개 하천에 홍수특보를 내렸다. 홍수특보가 내려진 하천은 모두 출입이 통제됐다.서울 하천 중 홍수주의보가 발령된 곳은 △도림천 신대방1교 △목감천 너부대교다.이밖에 △경기 동두천 송천교
서울 도림천·목감천 등 수도권 10개 하천에 '홍수특보'

수도권 밤사이 350㎜ 물폭탄…오후까지 시간당 최대 70㎜

밤사이 누적 350㎜ 달하는 비가 내렸다. 이틀간 600㎜ 이상 퍼부은 장대비에 곳곳에서 호우 재난안전문자가 발송됐다.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수도권 최대 342.5㎜(파주) 비가 왔다. 인천 336.8㎜(강화), 연천 273.0㎜, 포천 207.5㎜ 등 곳곳에서 200㎜ 넘는 비가 쏟아졌다.서울에도 92.0㎜(은평구)
수도권 밤사이 350㎜ 물폭탄…오후까지 시간당 최대 70㎜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