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일반

"와인 안 마시네"…'앱솔루트 보드카' 페르노리카, 와인사업 철수

세계 최대 주류업체인 페르노리카가 와인 사업을 접고 위스키를 비롯한 증류주 사업에 주력한다.CNN 등에 따르면, 페르노리카는 17일(현지시간) 호주와 뉴질랜드, 스페인에 있는 자사의 와이너리 7곳과 10개 와인 브랜드를 호주 와인 홀드코 리미티드에 매각한다고 밝혔다.매각되는 와인 브랜드는 △제이콥스 크릭 △올란도 △세인트 휴고 △스톤리 △브란콧 이스테이트
"와인 안 마시네"…'앱솔루트 보드카' 페르노리카, 와인사업 철수

'완벽 보존' 세계 최대 공룡화석, 616억원에 낙찰

완벽에 가까운 보존 상태를 자랑하는 세계 최대 스테고사우루스 화석 '에이펙스'(Apex)가 뉴욕 소더비 경매에서 무려 4460만 달러(약 616억 원)에 팔렸다고 영국 가디언 등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에이펙스는 높이가 3.4m, 코부터 꼬리까지의 길이가 8.2m에 이르는 초대형 공룡 화석으로, 2022년 고생물학자 제이스 쿠퍼가 미국 콜로라도주 모팻
'완벽 보존' 세계 최대 공룡화석, 616억원에 낙찰

아사다 마오 "김연아에 밀려 괴로웠다"…14년만에 고백한 2인자 '고통'

일본의 전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아사다 마오가 현역 시절 라이벌 김연아와의 경쟁으로 '1등 압박감'에 시달려 괴로웠다고 털어놨다.17일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2024 파리 올림픽을 앞두고 차세대 스케이터들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전하는 취지로 2006 토리노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아라카와 시즈카, 2010 밴쿠버 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아사다 마오와의 인터뷰를
아사다 마오 "김연아에 밀려 괴로웠다"…14년만에 고백한 2인자 '고통'

전대 연설 트럼프 '예비 며느리' 화제…민주당 주지사와 이혼[피플in포커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예비 맏며느리'로서 공화당 전당대회 찬조 연설에 나선 킴벌리 길포일(55)이 화제인물로 떠올랐다. 보수매체의 대명사인 폭스뉴스 앵커 출신에다 법조인으로 일한 경력, 그리고 민주당 소속인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와 과거 결혼했던 이력 등이 재조명되면서다.1969년생인 길포일은 트럼프의 장남 도널드 주니어의 약혼자로, 예비 시어
전대 연설 트럼프 '예비 며느리' 화제…민주당 주지사와 이혼[피플in포커스]

해수부-부산시, 제10차 아워 오션 콘퍼런스 성공 개최 위해 '맞손'

해양수산부(장관 강도형)는 부산광역시와 2025년 4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될 '제10차 아워 오션 콘퍼런스(Our Ocean Conference)'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상호협력 협약식을 7월 19일 부산 아스티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아워 오션 콘퍼런스(OOC)'는 해양을 단독 주제로 다루는 국제 해양회의로 1
해수부-부산시, 제10차 아워 오션 콘퍼런스 성공 개최 위해 '맞손'

日신문협회 "검색연동형 AI, 저작권 침해 가능성…언론사 동의 얻어야"

일본신문협회는 구글이나 마이크로소프트(MS) 등의 검색 연동형 생성 인공지능(AI) 서비스가 저작권 침해에 해당할 가능성이 있다며 각 서비스 운영 주체가 언론사에 콘텐츠 이용 동의를 받아야 한다고 17일 촉구했다.이 같은 발표는 세계적으로 AI 생태계 개발 과정에서 지식재산권 침해가 문제로 제기되는 가운데 나왔다.교도통신에 따르면 협회 측은 검색 연동형 A
日신문협회 "검색연동형 AI, 저작권 침해 가능성…언론사 동의 얻어야"

청양고추 250배 매운 '18금 감자칩'…日 고교생 14명 실려갔다

일명 '매운 수류탄'이라고 불리는 과자를 먹은 일본 청소년 14명이 병원에 실려 가자, 판매업체 측이 서둘러 사과에 나섰다. 이 과자에는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로 알려진 인도의 부트졸로키아(Bhut Jolokia)가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아사히신문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도쿄도 오타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18금(禁) 카레 감자칩'이라는 과자를 먹은 학
청양고추 250배 매운 '18금 감자칩'…日 고교생 14명 실려갔다

"미 상원 민주당 원내대표, 바이든에 후보직 사퇴 건의"(상보)

척 슈머 미국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가 지난 13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직접 만나 재선 도전 포기를 건의했다고 ABC 방송이 17일 보도했다.ABC에 따르면 슈머 원내대표는 당시 바이든 대통령의 델라웨어주 자택에서 이뤄진 비공개 회동에서 "재선 캠페인을 종료하는 것이 국가와 민주당에 더 좋을 것"이라면서 후보직 사퇴를 권했다.당시 슈머 원내대
"미 상원 민주당 원내대표, 바이든에 후보직 사퇴 건의"(상보)

'美검찰 피소' CIA출신 수미 테리, 탈북 다큐영화로 에미상 후보 올라

탈북민의 탈출 여정을 그린 다큐멘터리 영화 '비욘드 유토피아'(Beyond Utopia)가 17일(현지시간) 에미상 후보에 올랐다. 한국 정부를 불법 대리했다는 혐의로 미 검찰에 기소된 한국계 북한 전문가 수미 테리 미국외교협회(CFR) 선임연구원이 프로듀서로 참여한 작품이라 이목을 끌고 있다.이날 미국 TV예술과학아카데미가 발표한 제76회 프라임타임 에미
'美검찰 피소' CIA출신 수미 테리, 탈북 다큐영화로 에미상 후보 올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