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여가부, 창업지원 운영 현황 점검…종사자·창업 여성 격려 차원

여성가족부가 19일 오후 경기도 이천 여성 새로 일하기 센터와 새일센터를 통해 창업에 성공한 기업을 방문한다.이번 방문은 새일센터의 창업지원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종사자·창업 여성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여성가족부는 경력 단절 여성의 창업 지원을 위해 199곳의 새일센터에서 초기 상담을 지원한다. 또 40곳에 전담 인력을 배치해 창업을 돕고 있다. 이날
여가부, 창업지원 운영 현황 점검…종사자·창업 여성 격려 차원

복지부, 폭염·폭우 대비 노숙인 보호현장 점검

보건복지부는 18일 이스란 사회복지정책실장이 서울특별시립 브릿지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폭염·폭우 대비 거리 노숙인 보호 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복지부는 올해 하절기 노숙인·쪽방 주민 보호 대책을 6월부터 9월까지 시행하고 있으며 본격적인 무더위가 예상되는 7~8월을 중점 추진 기간으로 정했다. 이번 방문은 폭염과 장마 등에 취약한 거리 노숙인에 대한 보호가
복지부, 폭염·폭우 대비 노숙인 보호현장 점검

복지장관 "보호출산제, 아이의 생명 지키기 위한 마지막 수단"[문답]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은 오는 19일부터 시행되는 위기임신 보호출산제와 관련해 "아이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한 마지막 수단"이라고 밝혔다.조 장관은 1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출생통보 및 위기임신 보호출산제 시행 관련 브리핑에서 "출생통보제를 시행할 경우 임신·출산 사실 노출을 꺼리는 일부 임산부의 병원 밖 출산, 아동 유기 증가가 우려된다"며 이같이
복지장관 "보호출산제, 아이의 생명 지키기 위한 마지막 수단"[문답]

아기 태어나면 병원이 지자체 통보…위기시 가명출산도 가능(종합)

오는 19일부터 의료기관에서 태어난 아동의 출생 사실과 관련 정보가 지자체에 자동으로 통보된다. 이로써 병원에서 태어난 모든 아동이 부모의 출생신고 여부와 상관없이 공적 체계의 보호를 받게 된다.이와 동시에 아이를 양육하기 어려운 위기임신부가 의료기관에서 가명으로 출산할 수 있는 길도 열린다.보건복지부는 오는 19일부터 '출생통보제'와 '위기 임신 지원 및
아기 태어나면 병원이 지자체 통보…위기시 가명출산도 가능(종합)

제주대병원 전공의 6명 추가 모집 계획… '빈자리 42명 어쩌나'

제주대학교병원이 하반기 전공의 모집 땐 6명만 뽑겠다고 보건복지부에 신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정부의 의대 증원 확대 방침 등에 반발해 사직서를 제출한 뒤 복귀하지 않은 전공의들에 대한 처분을 사실상 보류한 것이다.제주대병원은 복지부 장관 직속 수련환경평가위원회에 하반기 전공의 모집 인원으로 6명을 신청했다고 18일 밝혔다.이는 상반기에 뽑지 않은 3명과 사
제주대병원 전공의 6명 추가 모집 계획… '빈자리 42명 어쩌나'

아기 태어나면 병원이 지자체 통보…내일부터 보호출산제도 시행

오는 19일부터 의료기관에서 태어난 아동의 출생 사실과 관련 정보가 지자체에 자동으로 통보된다. 이로써 병원에서 태어난 모든 아동이 부모의 출생신고 여부와 상관없이 공적 체계의 보호를 받게 된다.이와 동시에 아이를 양육하기 어려운 위기임산부가 의료기관에서 가명으로 출산할 수 있는 길도 열린다.보건복지부는 오는 19일부터 '출생통보제'와 '위기 임신 지원 및
아기 태어나면 병원이 지자체 통보…내일부터 보호출산제도 시행

충북대병원 하반기 전공의 59명 모집… 미복귀자 사직 처리는 '보류'

충북대학교병원이 '미복귀' 전공의들의 사직 처리를 보류하고 하반기에 일부 결원을 충원하기로 했다.18일 충북대병원에 따르면 병원 측은 전날 하반기 전공의 모집 대상 인원을 59명으로 확정해 수련환경평가위원회에 제출했다. 지난 3월 의대 증원에 반발해 임용을 포기한 인턴 35명과 상반기에 정원을 확보하지 못한 레지던트 24명이 그 대상이다.그러나 여기에 정부
충북대병원 하반기 전공의 59명 모집… 미복귀자 사직 처리는 '보류'

인권위, 국제 인권 평가 도구 번역…"악화된 지역 인권 현실 환기"

인권과 관련한 의회의 역할을 제시한 국제 인권 평가 도구가 국내에 번역돼 발간됐다.인권위는 18일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와 국제의회연맹(IPU)이 지난해 공동으로 집필한 '의회와 인권'(자체평가도구)을 번역·발간하고, 국회의원 및 광역시도 의원에게 배포했다고 밝혔다.해당 간행물에는 인권을 증진하고 보호하기 위한 의회의 다양한 역할이 제시돼 있다.
인권위, 국제 인권 평가 도구 번역…"악화된 지역 인권 현실 환기"

인구감소 지역 한부모 시설 소득기준 폐지…입소 기간 연장

인구감소 지역 한부모 가족 복지시설에서는 한부모의 소득 수준 상관 없이 입소가 가능하도록 정부가 제도를 개편한다. 또 인구감소 지역에서도 아이 돌보미 교통비를 지원하고, 성폭력 상담원 교육훈련시설 운영 기준을 낮춘다.행정안전부는 18일 국무총리 주재로 진행한 제42차 국정현안 관계장관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인구 감소지역 규제특례 확대방안'을 확정해
인구감소 지역 한부모 시설 소득기준 폐지…입소 기간 연장

남원·정읍 등 전북지역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순항’

전북지역 내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전북자치도는 오는 23일 남원시 고죽동 현지에서 남원 공공산후조리원 착공식을 갖는다고 18일 밝혔다.남원 공공산후조리원은 남원의료원 인근에 위치해 있다. 연면적 2400㎡에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된다. 오는 2025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정읍 공공산후조리원은 정읍시 용계
남원·정읍 등 전북지역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순항’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