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변화

녹색기후기금, '2.2억달러' 산업은행 동남아 지원사업 승인

녹색기후기금(GCF) 이사회가 우리나라의 산업은행 사업을 포함한 17개 사업에 승인했다.18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GCF는 지난 15일부터 이날까지 3일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 제39차 이사회에서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GCF는 개발도상국의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적응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0년 설립된 세계 최대의 기후 기금으로, 인천 송도에
녹색기후기금, '2.2억달러' 산업은행 동남아 지원사업 승인

온실가스 한해 '1.57억톤' 내뿜은 은행들…"추가 감축 유도해야"

국내 은행이 지난해 기업대출, 증권투자 등으로 배출한 온실가스가 1억 6000만 톤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2021년 이후 배출량이 축소되고 있지만, 2030년까지 목표한 수준에는 미달할 것으로 우려된다. 은행들의 자체적인 추가 감축 노력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한국은행이 17일 펴낸 '최근 국내은행의 금융배출량 관리현황 및 정책적 시사점' BOK이
온실가스 한해 '1.57억톤' 내뿜은 은행들…"추가 감축 유도해야"

'53도' 살인 폭염 덮친 미국…관광 하다 집에 있다 27명 사망

지난주 미국을 휩쓴 폭염으로 최소 27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캘리포니아와 오리건주 등의 정부 관리들이 밝혔다. 사망자들은 관광지에서, 감옥에서, 살고 있던 집에서 목숨을 잃었다.10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오리건, 애리조나의 예비 보고서를 기반으로 이러한 사망자 수치가 집계됐다.사망자 대부분은 캘리포니아주에서 보고됐다.
'53도' 살인 폭염 덮친 미국…관광 하다 집에 있다 27명 사망

22년 전 실종된 美산악인, 페루 설산서 미라로 발견

페루의 한 설산에서 22년 전 실종된 미국인 등산가의 시신이 미라 상태로 8일(현지시간) 발견됐다.페루 경찰은 기후변화로 안데스산맥의 코르딜레라 블랑카 산맥의 얼음이 녹으면서 실종자 윌리엄 스탬플의 시신이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다고 설명했다.AFP통신에 따르면 2002년 6월 당시 59세였던 스탬플은 해발 6700m가 넘는 우아스카란산에서 눈사태로 인해 매몰
22년 전 실종된 美산악인, 페루 설산서 미라로 발견

허리케인 베릴 텍사스 강타…4명 숨지고 200만가구 정전(상보)

허리케인 '베릴'이 미국 텍사스주를 강타하면서 최소 4명이 숨지고 200만 가구에 정전이 발생했다.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베릴로 인해 원유 항구가 폐쇄되고 1300여편의 항공편이 중단됐으며 기업체들도 정전을 겪었다.미 국립허리케인센터(NHC)는 이날 오전 4시쯤 베릴이 1등급 허리케인 상태에서 마타고르다 해안 지역을 강타한 뒤 휴스턴을 가로지르
허리케인 베릴 텍사스 강타…4명 숨지고 200만가구 정전(상보)

허리케인 베릴 텍사스 강타…2명 숨지고 200만가구 정전

허리케인 '베릴'이 미국 텍사스주를 강타하면서 최소 2명이 숨지고 200만 가구에 정전이 발생했다.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베릴로 인해 원유 항구가 폐쇄되고 1300여편의 항공편이 중단됐으며 기업체들도 정전을 겪었다.미 국립허리케인센터(NHC)는 5등급 허리케인 베릴이 위험한 폭풍우를 몰고 마타고르다 해안 지역을 강타한 뒤 휴스턴을 가로지르며 약
허리케인 베릴 텍사스 강타…2명 숨지고 200만가구 정전

'53도' 美 캘리포니아 데스밸리서 폭염에 오토바이 운전자 사망

최악의 폭염을 겪고 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데스 밸리 지역에서 오토바이를 타던 운전자가 열사병으로 사망했다.8일(현지시간) NBC 뉴스에 따르면 니콜 L. 앤들러 데스 밸리 국립공원 관리원은 공원 내에서 열사병 의심 증세를 겪은 1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공원 관리국에 따르면 당시 총 6명의 오토바이 운전자가 그룹을 이뤄 공원 내 소금 평원인 배드워터 분지
'53도' 美 캘리포니아 데스밸리서 폭염에 오토바이 운전자 사망

'세계의 지붕' 네팔, 홍수와 산사태로 14명 사망·9명 실종

네팔에서 폭우로 인한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전국에서 최소 14명이 사망하고 9명이 실종됐다고 현지 경찰이 7일(현지시간) 발표했다.AFP통신에 따르면 네팔 경찰 대변인은 "경찰은 실종자들을 찾기 위해 다른 기관 및 지역 주민들과 협력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6월부터 9월까지의 내리는 몬순 비는 매년 남아시아 전역에 광범위한 인명 피해와 파괴를 가져온다
'세계의 지붕' 네팔, 홍수와 산사태로 14명 사망·9명 실종

'7명 사망' 초강력 허리케인 베일, 자메이카 접근…"식량·물 비축해야"

중남미 카리브해를 지나며 7명의 사망자를 낸 초강력 허리케인 '베일'이 자메이카로 접근하고 있다.2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미국 국립 허리케인 센터(NHC)는 오는 3일 허리케인 베일이 자메이카 상공 혹은 근처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베릴이 이동함에 따라 현재 자메이카에는 허리케인 경보가 발령된 상태다. 최대 풍속은 240km/h에 달했
'7명 사망' 초강력 허리케인 베일, 자메이카 접근…"식량·물 비축해야"

스위스 남부 폭풍우 강타…산사태로 4명 숨지고 2명 실종

강한 폭풍우가 스위스 남부를 강타하면서 산사태로 4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고 로이터통신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현지 경찰은 성명을 내고 스위스 내 이탈리아어권 지역인 티치노주 마지아강 계곡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3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티치노 지역 당국은 시신이 수습돼 신원 확인 절차가 이뤄지고 있으며 마지아강 계곡의 다른 측면에서 1명이 실종됐다.
스위스 남부 폭풍우 강타…산사태로 4명 숨지고 2명 실종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