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文대통령, 오후7시30분 송영무·유영민·정현백 장관 임명장 수여

靑 "국방개혁 더이상 늦출 수 없어 송영무 임명"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박승주 기자 | 2017-07-13 18:58 송고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 © News1 박정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오후 7시30분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에게 임명장을 수여한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송 후보자에 대한 여러 가지 우려의 목소리가 있었던 것을 잘 알고 있으며 후보자의 도덕성과 전문성 철저히 검증하고자 한 국회의 노력을 존중한다"며 이러한 내용을 전했다.

박 대변인은 "그러나 문재인 대통령은 군 통수권자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대한 막중한 책임이 있다"며 "최근 북한의 미사일 도발 등 남북대치가 심화되고 국제사회에서는 대북제재 강화가 논의되는 심각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또 군 인사와 조직의 조속한 안정화와 사기진작이 필요하고 국방개혁도 늦출 수 없는 사안"이라며 "안보를 위해 국방부 장관 임명을 더이상 미룰수 없는 입장을 이해해달라고 요청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에 국가의 안전을 걱정하는 국민을 안심시켜드려야 할 때"라며 송 후보자의 임명에 대한 당위성을 강조했다.

이날에는 송 후보자를 비롯해 유영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도 함께 임명장을 받는다.


parks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