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진중권 "신천지는 피해자, 혐오 반대…중국 봉쇄? 글쎄, 차라리 대구를"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2020-02-25 10:2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