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홍준표 "야당엔 투사 필요…광화문에서 '부동산 횃불' 들어야 하나"

"야당, 온화한 패셔니스트로는 안돼…YS·DJ 어떻게 투쟁했는지 봐야"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 | 2020-07-29 12:44 송고
 홍준표 무소속 의원 / 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8일 미래통합당이 더불어민주당의 부동산 관련 법안 처리를 막아내지 못한 상황과 관련해 "이제 광화문에서 '부동산 횃불'이라고 들어야 하느냐"며 강경 투쟁을 촉구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야당은 투사가 필요하지, 온화한 '패셔니스트'로는 안 된다"며 이렇게 밝혔다.

홍 의원은 지금 야당이 보다 강한 투쟁에 나서야 한다며 "YS·DJ는 지금보다 더한 소수의 국회의원을 갖고도 거대 여당의 폭주를 막아냈다"고 적었다.

이어 "과거 그분들이 야당일 때 어떻게 투쟁했는지 다시 한번 돌아볼 때"라며 투쟁 수위를 높일 것을 우회적으로 촉구했다.

민주당을 향해서는 "좌파 정권의 민생 입법 폭주를 보면서, 국민은 지난 대선·지방선거·총선 때 문재인 정권에 속아 투표한 결과가 이렇게 참담한 현실로 돌아온다는 것을 과연 예상했을까"라며 "막가는 정권"이라고 비판했다.


kays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