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국민의당, 文 대선후보 확정에 "국민이 최적후보 평가할 것"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 | 2017-04-03 20:24 송고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가 3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19대 대통령후보자 수도권·강원·제주 선출대회에서 대선 후보로 선출된 후 당원들의 환호에 화답하고 있다. 2017.4.3/뉴스1 © News1 허경 기자

국민의당은 3일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로 문재인 전 대표가 선출된 데 대해 축하의 뜻을 전하면서 "국민의당은 내일 대통령 후보를 확정해 문 전 대표와의 선의의 경쟁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했다.

장진영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문 전 대표가 이번 대선을 적폐세력 대 미래세력이라 규정한 것은 적절하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어떤 후보가 고질적 병폐인 패권정치, 양극화, 부정부패 등 적폐를 청산하고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인 미래를 대비할 최적의 후보인지 국민들로부터 평가받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비록 재인산성을 넘지는 못했지만 끝까지 선전한 이재명, 안희정 후보께도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pej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