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농협은행, 농촌 아동 위한 '초록사다리' 프로젝트 실시

굿네이버스와 손잡고 농촌 초교 유휴공간 재조성

(서울=뉴스1) 공준호 기자 | 2024-05-23 10:52 송고
22일 서울 영등포 소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박병규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왼쪽)과 김웅철 굿네이버스 사무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농협은행 제공)
22일 서울 영등포 소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박병규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왼쪽)과 김웅철 굿네이버스 사무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지난 22일 서울 영등포구 굿네이버스 회관에서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와 '초록사다리x우주공간프로젝트' 사업 실시를 위해 4억원을 기탁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농촌 초등학교 교내 유휴공간을 아동이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조성하는 사업이다. 아동을 위한 사회·문화 시설기반이 열악한 농촌 지역을 대상으로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농촌 아동의 삶의 질 개선과 도·농간 인프라 격차 해소에 기여한다.
NH농협은행은 앞으로도 농촌과 농업인, 농촌 출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초록사다리'라는 이름으로 지속해서 확대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박병규 NH농협은행 수석부행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농촌 지역의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농촌과 농업인, 그리고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zer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