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경진 "나 좋다고 쫓아다니던 남자, 내 여동생과 결혼"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24일 방송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2-05-23 15:53 송고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 뉴스1
배우 이경진이 자신의 팬이었던 제부와의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24일 오후 8시30분 방송되는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함께 여행을 떠난 박원숙, 김청, 혜은이, 이경진의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촬영에서 네 사람은 마당을 둘러보던 중에 주차된 집주인의 차량을 발견하고 차 구경에 나섰다. 그 중 김청이 차에 관심을 보이자 집주인은 드라이브를 제안했고, 두 사람은 차를 타고 동네 드라이브에 나섰다. 다소 어색한 기운이 감도는 가운데 집주인 어머니와의 급 만남까지 성사되었다고.

김청을 보내고 집에 남은 박원숙, 김청, 혜은이는 한바탕 수다를 떨었다. 이때 박원숙은 "경진의 팬이 경진의 여동생과 만나 결혼까지 했다는 얘기를 들었다"라며 얘기를 꺼냈다. 이에 이경진은 "나 좋다고 쫓아다니던 남자가 내 여동생과 결혼했다"라며 처음 제부를 만난 사연을 공개했다.

이야기를 들은 박원숙과 혜은이는 "경진이 동생이니까 예쁠 것"이라며 재밌다는 반응을 보였다.

팬이었던 남자가 이경진의 여동생과 결혼한 자세한 이야기는 본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