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광주ㆍ전남

[화보] 광주 금남로 역대 최대 10만 촛불 켜졌다

(광주=뉴스1) 신채린 기자, 황희규 기자 | 2016-12-03 21:05 송고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대국민 담화와 여야가 탄핵 과정에서 보여준 행태에 국민들의 분노가 거센 가운데 광주에서 역대 최대인 10만여개의 촛불이 타올랐다.

주최 측은 이날 오후 7시 기준 시민사회단체와 종교계, 정치권, 학생 등 시민 10만여 명(경찰 추산 2만여명)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달 19일 역대 최다 촛불집회 인원인 7만명을 뛰어넘는 수치다.

집회에 참석한 시민들로 금남로 일대를 촛불로 가득채웠다. 일부 시민들은 인도에서 촛불을 들었다.

금남로 촛불집회에 참석하지 못한 주민들도 광주시내 곳곳에서 촛불을 들 예정이어서 실제로는 더 많은 인원이 촛불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촛불을 들고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초와 피켓을 들고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초를 들고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 참석해 초를 들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최순실 게이트' 관련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최순실 게이트' 관련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촛불 끄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위) 시민들이 촛불을 들고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고 있다.(아래)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초를 든 시민들이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며 행진을 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3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6차 촛불집회에서 초를 든 시민들이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며 행진을 하고 있다. 2016.12.3/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shinc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