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성미 42세에 낳은 '늦둥이 딸' 대학 졸업…"박보영 닮았다"

(서울=뉴스1) 김송이 기자 | 2024-02-25 13:14 송고
(이성미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성미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성미가 늦둥이 딸의 대학 졸업사진을 공개했다.

24일 이성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막내딸 조은별 양의 사진을 여러 장 게재하고 "저 자랑질 좀 하려고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42세에 늦둥이를 낳고 이제 그 아이가 대학을 졸업한다. 세월이 참 빠르다. 시간이 번개처럼 지나고 훌쩍 커버린 딸을 보니 내 나이가 느껴진다. 고맙고 사랑스러운 우리 아이들. 그저 감사 감사"라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사진을 본 박미선은 "예쁘다. 배속부터 알던 아이가 벌써 이렇게 크다니 축하해"라며 인사를 전했다.
홍지민은 "언니 축하드린다. 언니도 노산인 줄 이제서야 알았네요. 하하하"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별은 "으앙, 은별이 박보영 닮았어요. 너무 예쁘게 잘 컸다, 정말"이라며 딸의 미모를 칭찬했다.

한편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는 이성미는 지난 2018년 tvN '둥지탈출3'를 통해 자녀들을 공개한 바 있다.


syk13@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