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동욱 "노래방 가면 공유-김고은이 다 부르는데…" 듀엣 무대 '걱정'

'바라던 바다' 10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1-08-10 21:19 송고
JTBC '바라던 바다' 캡처 © 뉴스1

'바라던 바다' 이동욱이 수현과의 듀엣 무대를 걱정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바라던 바다'에서 배우 이동욱은 악뮤 수현과 '라라랜드' OST를 부르기로 했다고 김고은에게 알렸다. 

김고은은 갑자기 웃음이 터졌다. 이동욱을 향해 "진짜 웃겨"라며 "노래방에서도 노래 안 하는 사람이 갑자기 노래를 하겠다고"라고 말하면서 배꼽을 잡았다.

이동욱 본인도 어이 없다며 폭소했다. 그는 "노래방 가면 너랑 깨비(공유)가 다 부르는데. 총 10곡이라고 치면 김고은 6곡, 깨비가 3.5곡, 내가 0.5곡 아니냐"라고 농을 던졌다. 그러면서 "노래 어떻게 해"라며 걱정했다. 

어쩌다 듀엣 무대를 하게 됐는지 김고은이 물어보자, 이동욱은 "수현이가 하라니까 하는 거다"라며 "예능 재미로는 내가 못해야 웃겨"라고 밝혔다. 이에 김고은은 "그래도 잘하려는 시도 정도는 할 수 있잖아"라고 받아쳐 웃음을 더했다. 

한편 '바라던 바다'는 바다가 보이는 라이브바에서 직접 선곡한 음악, 직접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스타들과 그 곳을 찾은 손님들의 이야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