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천정배 "탄핵은 지상과제…野 정치생명 걸어야"

"비박계 결정 환영...다른 與 의원도 합류해야"

(서울=뉴스1) 박승주 기자 | 2016-12-05 08:07 송고
 

천정배 국민의당 '박근혜 대통령 퇴진 및 국정정상화 운동본부회의' 본부장은 5일 "야3당은 완벽히 공조해 9일 탄핵소추를 시켜야 하고 야당 의원들은 이 지상과제에 각자의 정치생명을 걸어야 한다"고 말했다.

천 본부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운동본부회의에서 "국회는 국민의 명령에 따라 박 대통령 탄핵소추를 의결할 헌법상 책임과 의무가 있다"며 "이 책무를 다하지 못하는 국회는 존재할 이유가 없고 국민은 국회를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천 본부장은 또 "야당은 엄중한 상황에서 서로에게 상처가 되거나 오해를 부를 수 있는 언행을 삼가야 한다"며 "이런 점에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의 최근 언동은 비판받아 마땅하다"고 했다.

전날(4일) 새누리당 비박(비박근혜)계 의원들이 탄핵소추 표결에 참여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서는 "환영한다"며 "새누리당의 다른 의원들도 지금이라도 탄핵 대열에 합류해 국민의 명령에 복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parks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