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지지율 0.9%p 상승 35.6%…국힘 37.1% 민주 44.6%

윤 대통령, APEC 정상회의 참석에 지지율 소폭 상승
국힘, 김기현-인요한 회동 반등…민주 당내 갈등에 횡보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스탠퍼드대 후버연구소에서 열린 한일 정상 좌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3.11.1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스탠퍼드대 후버연구소에서 열린 한일 정상 좌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3.11.1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박기범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소폭 상승하면서 35.6%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업체 리얼미터가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11월13일부터 17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25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 국정 수행 긍정 평가는 35.6%를, 부정 평가는 61.8%를 각각 기록했다.

지난 조사 대비 긍정 평가는 0.9%(포인트)포인트 상승했고, 부정 평가는 0.4% 포인트하락했다.

긍정 평가는 인천·경기(4.3%P), 부산·울산·경남(2.3%P), 30대(6.0%P), 70대 이상(5.1%P)에서 상승했다. 부정평가는 광주·전라(3.3%P), 대전·세종·충청(6.8%P), 20대(4.6%P) 등에서 올랐다.

지난 16~17일 이틀간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44.6%, 국민의힘 37.1%를 기록했다. 정의당은 2.6%를 기록했다. 무당층은 10.9%다.

지난 조사 대비 민주당은 0.9%포인트 하락했고, 국민의힘은 0.1%포인트 올랐다. 양당 간 격차는 지난 조사(8.5%p)보다 1%포인트 좁혀진 7.5%포인트다.

민주당은 부산·울산·경남(3.5%P), 대전·세종·충청(3.1%P) 등에서 하락했다. 반면, 남성(2.1%P), 보수층(4.4%P) 등에서 상승했다. 국민의힘은 부산·울산·경남(6.5%P), 여성(2.4%P) 지지율도 상승했다. 반면, 보수층(5.8%P), 20대(2.2%P) 지지율은 낮아졌다.

이택수 리얼미터 대표는 "윤석열 대통령의 장모 잔고증명 위조 유죄 확정 소식에도 APEC정상회의 참석, 한미일 정상회동 및 애플 등 기업인 접견 등으로 대통령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고 말했다.

정당 지지율에 대해선 "국민의힘 혁신위원회의 조기해산 가능성 보도가 있었지만 김기현 대표와 인요한 혁신위원장 회동으로 지지율이 반등했다"며 "반면 민주당은 비명(비이재명)계 '원칙과 상식' 출범으로 당내 갈등 요인이 지속되면서 횡보했다"고 밝혔다.

pkb1@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