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번 타자' 출격 김하성,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시즌 타율 0.223

워싱턴전 8회 기습번트로 안타…4타수 1안타 1득점
샌디에이고 8-5 승…3연승 질주하며 NL 2위 유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이 27일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경기에서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 로이터=뉴스1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이 27일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경기에서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29)이 번트 내야 안타로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김하성은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팻코파크에서 열린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경기에 5번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6경기 연속 안타를 달성한 김하성의 올 시즌 타율은 0.223(278타수 62안타)이 됐다.

김하성은 이날 첫 세타석에서는 안타 없이 물러났다.

2회 선두 타자로 나선 첫 타석에서 2루 뜬공으로 물러난 김하성은 3회 파울 플라이, 5회 헛스윙 삼진을 당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침묵하던 김하성은 팀이 4-0으로 앞선 8회 마지막 타석에서 센스 있는 플레이로 안타를 만들어냈다.

매니 마차도가 안타, 제이크 크로넨워스가 볼넷을 골라내며 만든 무사 1,2루 기회에서 타석에 들어선 김하성은 기습 번트를 시도해 번트 안타를 만들어내는 데 성공했다.

이어진 만루 기회에서 후속 카일 히가시오카가 그랜드슬램을 터뜨리며 김하성은 득점에도 성공했다.

샌디에이고는 9회 불펜이 5점을 허용했지만, 워싱턴에 8-5로 승리하며 시리즈 스윕을 달성했다. 3연승을 달린 샌디에이고는 44승 41패로 내셔널리그(NL) 서부지구 2위 자리를 지켰다.

kha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