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남준 등 11명 작가 미디어아트 18점, 올림픽 기간 파리서 전시

파리 그랑팔레 이메르시프서 '디코딩 코리아' 개최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5월 2일(현지 시간) 프랑스 파리 샤틀레 극장에서 열린 한국의 브레이킹 크루 원밀리언(1MILLION)과 프랑스 포케몬크루(Pockemon Crew)의 합동 공연 ‘어반 펄스 업라이징’(Urban Pulse Uprising)에 참석해 건배 제의를 하고 있다. 문체부는 7월 올림픽이 열리는 파리를 비롯해 아비뇽, 낭트 등 프랑스 전역에서 5월부터 6개월간 ‘2024 코리아시즌’을 열어 공연,전시,관광, 공예, 콘텐츠 등 34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한국 문화를 집중 소개한다고 밝혔다.2024.5.3/뉴스1 ⓒ News1 이준성 기자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5월 2일(현지 시간) 프랑스 파리 샤틀레 극장에서 열린 한국의 브레이킹 크루 원밀리언(1MILLION)과 프랑스 포케몬크루(Pockemon Crew)의 합동 공연 ‘어반 펄스 업라이징’(Urban Pulse Uprising)에 참석해 건배 제의를 하고 있다. 문체부는 7월 올림픽이 열리는 파리를 비롯해 아비뇽, 낭트 등 프랑스 전역에서 5월부터 6개월간 ‘2024 코리아시즌’을 열어 공연,전시,관광, 공예, 콘텐츠 등 34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한국 문화를 집중 소개한다고 밝혔다.2024.5.3/뉴스1 ⓒ News1 이준성 기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한국미술이 파리올림픽을 맞아 파리 심장부에서 전시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2024 파리올림픽'을 맞아 26일부터 8월 25일까지 파리 그랑팔레 이메르시프(Grand Palais Immersif)에서 '디코딩 코리아'(Decoding Korea)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한국미술을 통해 나타난 한국의 특성을 현대적 표현양식인 '미디어아트'로 해독한다. 참여 작가는 백남준을 비롯해 강이연, 권하윤, 김희천, 람한, 룸톤, 박준범, 염지혜, 이용백, 이이남, 정연두 등 11명이다.

강이연은 지구상의 모든 요소의 생태적 상호연결을 강조하는 프로젝션 매핑 '유한'(Finite)을, 권하윤은 비무장지대의 생태적 가치를 재발견하는 가상현실(VR) 작품 '489년'을, 정연두는 이상의 시 '오감도'에서 영감을 받아 까마귀의 시선으로 울산을 바라본 '오감도'를 선보인다.

백남준은 특별전으로 진행된다. 전시에서는 전통과 현대, 동양과 서양, 추상과 구상을 혼합해 지구촌 문화융합을 실험하는 '글로벌 그루브'(Global Groove)와 1988년 서울올림픽을 앞두고 전 세계 10여개국이 참여한 국제 위성 방송 프로젝트인 '세계와 손잡고'(Wrap Around the World)를 선보인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전시에서 소개되는 작품들은 최첨단의 기술을 통해 새로운 시각적 경험을 제공하면서도, 동시대 한국 작가들의 철학적인 고민을 전달해 이번 전시를 통해 올림픽 기간 파리를 찾은 전 세계인에게 한국을 입체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ickim@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