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 나스닥100 커버드콜 ETF 신규상장…"월분배형 ETF 종지부"

25일 TIGER 미국나스닥100+15% 프리미엄 초단기 ETF 상장
"초단기옵션 타깃 프리미엄 전략…커버드콜 문제점 최소화"

미래에셋자산운용 이준용 부회장이 24일 서울 중구 미래에셋센터원에서 기자간담회 개회사를 하고 있다. @News1 강수련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 이준용 부회장이 24일 서울 중구 미래에셋센터원에서 기자간담회 개회사를 하고 있다. @News1 강수련 기자

(서울=뉴스1) 강수련 기자 = "월 분배형 상품이 경쟁이 치열한데 이 상품이 종지부를 찍는 상품이 아닐까 생각한다."

이준용 미래에셋자산운용 부회장은 24일 서울 중구 미래에셋센터원에서 열린 'TIGER 미국나스닥100+15% 프리미엄 초단기 ETF'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소개한 ETF는 초단기옵션 전략을 활용해 콜옵션 매도비중을 약 10% 이하로 줄이고, 나머지 90%는 나스닥100 지수 상승에 참여하도록 설계됐다. 초단기옵션 전략은 만기가 짧은 옵션을 매일 매도해 프리미엄을 쌓는 전략이다.

이준용 미래에셋자산운용 전략ETF운용 본부장은 "초단기옵션 타깃프리미음 전략을 도입해 옵션 매도비중을 낮추고, 지수상승 참여율을 높였다"며 "이를 나스닥100에 접목해 연간 15%의 월 배당 현금흐름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자산운용사가 직접 옵션을 거래하는 실물형으로 설계해 투자자의 부담 비용을 줄였다. 총보수는 0.25%로 월배당 ETF 중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다.

이 본부장은 "데일리 초단기 옵션 전략을 통해서 주가 상방이 제한되고 원금이 감소하는 커버드콜의 문제점을 최소화시킨 상품"이라며 "국내에서 유일하게 나스닥100 옵션과 기초자산이 일치하는 상품"이라고 강조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나스닥100+15%프리미엄초단기 ETF’ 등 다양한 혁신 상품을 통해 앞으로도 월배당 ETF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5월말 기준 국내 월배당 ETF 시장 규모는 8조8000억 원으로, TIGER ETF가 48.8%를 차지한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앞서 월배당 TIGER ETF인 'TIGER 미국나스닥100커버드콜(합성) ETF(441680)',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 ETF(458760)', 'TIGER 미국테크TOP10+10%프리미엄 ETF(474220)', 국내 최초 위클리옵션 활용해 미국 장기채에 투자하는 'TIGER 미국30년국채프리미엄액티브(H) ETF(476550)' 등 다양한 ETF 상품을 선보였다.

이 본부장은 "온 생애를 통틀어서 나스닥100만으로 투자할 수 있는 라인업 모두 갖추게 됐다"며 "한국의 개인 투자자들의 노후에 가장 기여할 수 있는 라인업"이라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도 "노후를 위한 월배당 ETF 투자는 분산이 잘되어 있는 대표지수 상품 중심으로 선택하고 비용 등을 고려해 투자해야 한다”며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앞으로도 혁신 성장 상품들을 개발해 투자자들의 장기 투자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traini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