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류현진 무실점 호투·최인호 결승타' 한화, KT 꺾고 3연승 질주

6-0으로 승리…류현진, 6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4승
최인호,7회 0-0 균형 깨는 적시 2루타…노시환은 9회 쐐기포

(수원=뉴스1) 원태성 기자 | 2024-06-06 20:01 송고 | 2024-06-06 20:02 최종수정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4회 말 한화 선발 류현진이 1사 1,3루의 위기를 넘긴 뒤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4회 말 한화 선발 류현진이 1사 1,3루의 위기를 넘긴 뒤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한화 이글스가 에이스 류현진의 무실점 호투와 최인호의 결승타에 힘입어 KT 위즈를 상대로 스윕을 달성했다. 한화는 김경문 감독 부임 후 3연승을 질주했다.
한화는 6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SOL뱅크 KBO리그 KT와의 경기에서 6-0으로 승리했다.

3연승의 신바람을 낸 한화는 27승1무32패로 7위를 유지했다. 반면 3연패에 빠진 KT는 26승1무34패로 한화에 1.5 게임 차 뒤진 8위에 머물렀다.

한화 선발로 나온 류현진은 6이닝 동안 99개의 공을 던지며 5피안타 1볼넷 3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시즌 4승(4패)째를 수확했다.

타선에서는 결승타를 친 8번 좌익수 최인호가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승리의 주역이 됐다. 4번 1루수 노시환도 9회 승부에 쐐기를 박는 솔로포를 포함해 4타수 2안타(1홈런) 1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KT 선발 엄상백도 6⅔이닝 6피안타 7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최고 투구를 선보였지만 팀 타선이 침묵하며 시즌 7패(4승)째를 떠안았다.

이날 경기는 중반까지 양 팀 선발의 팽팽한 투수전으로 펼쳐졌다.

득점 기회는 KT에 먼저 찾아왔지만 류현진의 완벽한 위기관리 능력으로 무산됐다.

4회 강백호에게 선두 타자 안타를 내준 류현진은 문상철을 좌익수 뜬공으로 잡았지만 장성우에게 또다시 중전 안타를 맞으며 1사 1,3루 위기에 몰렸다.

외야 뜬공만 내줘도 실점할 수 있는 상황에서 류현진은 황재균을 상대로 풀카운트 끝에 6구째 체인지업으로 헛스윙을 끌어내며 한숨을 돌렸다. 이어 배정대를 중견수 뜬공으로 잡아냈다.

류현진은 5회에도 1사 후 김상수에게 2루타를 내주며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냈다. 그러나 이번에도 로하스를 3루 땅볼, 김민혁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실점하지 않았다.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7회 초 2사 2루 상황 한화 최인호가 1타점 2루타를 친 뒤 세리머니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7회 초 2사 2루 상황 한화 최인호가 1타점 2루타를 친 뒤 세리머니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위기를 넘기자, 한화에도 기회가 찾아왔다. 엄상백에게 6회까지 4안타 7삼진으로 꽁꽁 묶였던 한화 타선은 7회초 선취점을 뽑았다.

1사 후 채은성이 안타를 치고 나간 뒤 대주자 이원석이 도루에 성공했다. 이어 최재훈이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지만 최인호가 좌익수 키를 넘기는 1타점 2루타를 치며 '0'의 균형을 깼다.

반면 KT는 7회말 또다시 결정적인 기회를 놓쳤다. 한화 불펜 이민우를 상대로 배정대가 내야안타, 대타 오재일이 볼넷으로 출루하며 무사 1,2루 기회를 잡았다. 그러나 바뀐 투수 김규연을 상대로 김상수가 유격수 땅볼, 로하스가 병살타로 물러나며 KT는 추격 의지가 꺾였다.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9회초 한화 노시환이 솔로 홈런을 친 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6일 오후 경기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 9회초 한화 노시환이 솔로 홈런을 친 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불안한 리드를 이어가던 한화는 9회초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노시환이 선두 타자로 나서 KT 마무리 박영현의 4구째 슬라이더를 공략해 중앙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노시환의 시즌 15호포.

노시환의 홈런 이후 한화는 5연속 안타로 4점을 추가하며 6-0으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한화는 9회말 마무리 주현상이 마운드에 올라 경기를 매조졌다.


kha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