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김도훈호' 중국과의 북중미 월드컵 예선, 29일부터 티켓 판매

6월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서 개최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24-05-24 10:25 송고
축구대표팀의 월드컵 예선 티켓 예매가 29일부터 시작된다. /뉴스1 © News1 김도우 기자
축구대표팀의 월드컵 예선 티켓 예매가 29일부터 시작된다. /뉴스1 © News1 김도우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중국과의 홈경기 티켓을 29일부터 순차적으로 판매한다.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오는 6월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중국과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조별리그 최종 6차전을 치른다.
중국전 티켓은 PlayKFA에 접속해 구입할 수 있다. '하나원큐석'에 해당하는 일부 좌석은 하나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하나원큐에서도 살 수 있다.

29일에는 PlayKFA의 VIP 회원들을 대상으로 한 선 예매와 스카이박스 예매가 시작된다. VIP 회원 중 '더 레드' 등급 회원은 29일 오후 7시부터, '블랙' 등급 회원은 오후 8시부터 구입할 수 있다. 선 예매는 1인당 2매씩 구매가 가능하고, 추후 일반 예매에서 추가로 2장을 더 살 수 있다.

스카이박스는 회원 등급과 상관없이 29일 오후 7시부터 구매할 수 있으며, 12인실과 24인실 두 가지가 있다.
모든 PlayKFA 회원을 대상으로 하는 일반예매는 30일 오후 7시부터 시작된다. 1개 아이디로 4매까지 구입할 수 있다. 좌석은 프리미엄석, 크레스트석, 1~3등석, 응원석인 레드석, 현대자동차 팬 존, 휠체어석으로 구분된다. 가격은 3만원부터 32만원까지다.

프리미엄석 구입자에게는 국가대표팀 레플리카 유니폼이 제공된다. 2인석인 프리미엄 테이블석은 레플리카와 뷔페까지 제공된다. 크레스트석은 국가대표팀트 티셔츠를 제공한다. 신설된 '현대자동차 팬 존' 좌석은 응원 물품이 따로 제공되는 좌석으로, 가격은 3만5000원이다.

자세한 좌석 종류별 위치와 가격은 대한축구협회 SNS와 PlayKFA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판매로 매진이 되지 않을 경우, 경기 당일 오후 2시부터 서울월드컵경기장 매표소에서 현장 판매를 실시한다. 휠체어석은 현장 판매를 원칙으로 하며 경기 당일 매표소에서 복지 카드와 휠체어 확인 후 판매한다.


dyk060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