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GPT에 "당첨 번호 뭐야?" 끈질기게 물어 복권 당첨된 태국 남성

파타위콘 부닌이 챗GPT가 복권 당첨 번호를 알려줬다며 공개한 사진. (페이스북 갈무리)
파타위콘 부닌이 챗GPT가 복권 당첨 번호를 알려줬다며 공개한 사진. (페이스북 갈무리)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한 태국 남성이 인공지능(AI) 챗봇인 챗GPT에서 생성된 숫자 세트를 이용해 복권에 당첨됐다고 지난 4일 태국 매체 더 타이거가 보도했다.

파타위콘 부닌은 지난 1일 태국 정부 복권사무소에서 챗GPT가 알려준 숫자를 이용해 2000바트(약7만7000원)의 당첨금을 획득했다고 밝혀 도박계에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부닌은 챗GPT가 알려준 57, 27, 29, 99의 숫자 중 '99'가 당첨됐다며 자신의 성공담을 페이스북에 공유했다. 당첨금이 크지 않았지만 그는 "이제는 로봇에게 기도할 시간"이라며 기뻐했다.

부닌이 올린 경험담은 2900개의 '좋아요'를 얻었고, 댓글은 1300개 달리는 등 관심이 쏠렸다. 사람들은 복권 당첨 번호를 알아내기 위해 챗GPT를 사용하게 될 것이라며 크게 흥분했고, 일각에서는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어떤 이들은 "그 숫자들이 단지 부닌이 직접 고른 임의의 숫자 집합일 뿐이다. 그 숫자 중 하나가 우연히 일치한 것"이라고 봤다. 또 다른 이들은 어떻게 챗GPT에 숫자를 제공하도록 요청했는지 증명하라고 요구했다.

부닌은 "챗GPT에 복권 당첨 번호에 대해 여러 번 물어봤다"며 "하지만 챗GPT는 예측할 수 없고, 운에 달린 일이라고 답했다"고 전했다. 심지어 챗GPT는 그에게 "복권에 집착하지 말고 운동하러 가라"고 조언까지 했다고 한다.

하지만 부닌은 포기하지 않았고, 다양한 방법으로 계속해서 당첨 번호를 물어봤다. 아울러 그가 지난 10년간 당첨 번호의 통계와 함께 가상의 상황을 입력하자, 챗GPT는 그에게 계산식과 숫자를 알려줬다.

한편 전문가들은 아직 챗GPT가 어떻게 당첨 번호를 알려줄 수 있는지에 대한 명확한 설명을 제공하지 않고 있다. 다만 많은 태국 누리꾼은 부닌의 성공이 요행이었는지 아니면 챗GPT가 복권 결과를 예측할 수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다음 AI 생성 번호를 고대하고 있다

sby@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