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총선 후 첫 장관급 개각…환경 김완섭·방통 이진숙·금융 김병환(상보)

이진숙 "이동관·김홍일, 불법 행위 안해…공영방송 새 이사 선임"
인사혁처장 비롯한 차관급 추가 인사도 단행

정진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4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실에서 열린 인사브리핑에서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오른쪽부터), 김완섭 환경부 장관 후보자, 이진숙 신임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를 소개하고 있다. 2024.7.4/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정진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4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실에서 열린 인사브리핑에서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오른쪽부터), 김완섭 환경부 장관 후보자, 이진숙 신임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를 소개하고 있다. 2024.7.4/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김정률 한상희 정지형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4일 환경부 장관에 김완섭 전 기재부 2차관(56)을 내정했다. 방송통신위원장에는 이진숙 전 대전 MBC 사장(63)을, 금융위원장에 김병환 기획재정부 제1차관(53)을 각각 지명했다.

정진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을 통해 3개 부처 장관급 인선을 발표했다.

정 실장은 김완섭 환경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윤석열 정부의 지난 두 차례 예산 편성을 총괄하는 등 누구보다 국정 철학 이해도 높다"고 설명했다.

김완섭 후보자는 "점점 더 중요해지는 글로벌 이슈인 환경 분야를 책임지는 환경부장관 후보자로 지명돼 책임감이 크다"며 "국민 눈높이에서 소통하며 깨끗하고 안전한 환경을 지키는 데 힘을 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 실장은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해서는 "금융 및 거시 경제 전반에 대한 탁월한 식견을 바탕으로 금융산업 선진화와 금융시장 안정화라는 정책 과제를 효과적으로 추진할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김병환 후보자는 "늘 시장과 소통하며 금융시장 안정, 금융산업 발전, 금융소비자 보호, 실물경제 지원이라는 금융정책 목표가 조화롭고 균형되게 달성하도록 고민하고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최우선 과제로는 부동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부실 관리를 꼽았다. 김 후보자는 "부동산 PF 관련한 리스크 부분이 가장 우선적으로 관리될 필요 있다"며 "지난 상반기에 PF 대출에 대한 연착륙 방안을 마련해서 차근차근 진행되는 걸로 알고 있다. 그에 따라 정리해 나간다면 리스크 하반기에는 줄일 수 있지 않겠나"고 했다.

정 실장은 이진숙 방통위원장 후보에 대해서는 "이라크전 당시 최초의 여성 종군기자로 활약한 언론인"이라며 "방통위 운영을 정상화하고 미디어 공정성과 공공성을 확보해 방송에 대한 국민 신뢰를 회복할 적임자"라고 밝혔다.

이 후보자는 야당의 탄핵 압박 속 자진 사퇴한 이동관·김홍일 전 방통위원장에 대해 "이 두 분은 업무 수행에 있어서 어떤 불법적 행위에도 가담하지 않았다"며 "정치적인 탄핵을 앞두고 대한민국의 방송과 통신을 담당하는 기관의 업무가 중단되는 상황을 만들지 않기 위해 자리 떠난 분"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조만간 MBC, KBS, EBS 등 공영방송사 이사의 임기가 끝난다"며 "이사 임기가 끝나면 마땅히 새 이사직을 선임해야 한다. 임기가 끝난 공영방송 이사들을 그대로 유지해야 하는 이유는 없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자는 "하루빨리 방송통신위원회가 5명의 상임위원을 구성할 수 있도록 민주당 몫의 위원을 추천해 주기를 바란다"며 "민주당이 나머지 2명을 추천해 준다면 가장 빠른 시일 안에 5명 위원회가 구성될 것"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인사혁신처장을 비롯한 차관급 인사도 이날 함께 단행했다.

인사혁신처장에는 연원정 대통령실 인사제도비서관을 임명했다. 기재부 1차관에는 김범석 대통령실 경제금융비서관을, 농림식품부 차관에는 박범수 대통령실 농해수비서관을, 농촌진흥청장에는 권재한 농림축산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을, 산림청장에는 임상섭 산림청 차장을, 국립중앙박물관장에는 김재홍 국민대 한국역사학과 교수를 각각 임명했다.

jrkim@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