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5남측위, 공동선언 24주년에 '자주통일평화연대'로 새 출발

조직 전환 총회 열고 결정…""그간 성과 계승·발전시킬 것"

15일 오후 천도교 중앙재교당에서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남측위)가 '자주통일평화연대' 출범식을 열었다. (남측위 제공) 2024.6.15/뉴스1 ⓒ News1
15일 오후 천도교 중앙재교당에서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남측위)가 '자주통일평화연대' 출범식을 열었다. (남측위 제공) 2024.6.15/뉴스1 ⓒ News1

(서울=뉴스1) 유민주 기자 = 남북 민간 교류를 이끈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남측위)가 남북 공동선언 채택 24주년인 15일 '자주통일평화연대'로 명칭을 변경하고 새출발을 알렸다.

남측위는 이날 오후 천도교 중앙대교당에서 조직 전환 총회를 열어 자주통일평화연대로 명칭을 변경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자주통일평화연대 1기 명예대표는 김상근, 백낙청, 이창복 전 남측위 상임대표 의장들이, 상임대표는 이홍정 남측위 상임대표 의장, 강새봄 6·15청년학생본부 상임부대표 등 17명이 맡는다.

앞서 지난 1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남북을 '적대적 두 국가'로 선언한 데 따라 북측위원회와 해외측위원회가 연이어 해산했다. 이에 남측위도 조직 개편에 나섰다.

자주통일평화연대는 출범선언문에서 "분단 사상 처음으로 광범위한 각계각층이 결집하여 결성한 상설적인 통일운동 연대조직인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와 민족공동위원회의 성과를 계승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남측위는 남북 정상이 지난 2000년 6월 15일 평양에서 채택한 남북공동선언을 실천해 한반도에 평화와 통일을 이룩하겠다는 목표로 2005년 설립됐다.

youmj@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