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이진숙 신임 방통위원장 후보자…'최초 여성 종군기자'

"방통위 운영 정상화 통해 국민 신뢰 회복할 적임자"

이진숙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대통령실 제공)
이진숙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대통령실 제공)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신임 방송통신위원장에 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이 4일 지명됐다.

1961년 경북 성주 출생인 이진숙 방통위원장 후보자는 신명여고와 경북대 영어교육과를 졸업했다. 이후 한국외대 동시통역대학원에 진학했고 1987년 MBC 기자로 입사했다.

1991년 걸프전과 2003년 이라크전 종군기자 활동이 대표경력으로 꼽힌다. 2003년 제30회 한국방송대상 보도기자상을 받았다. MBC 기획조정본부장, 워싱턴지사장, 보도본부장 등을 지냈다.

이후 윤석열 대선캠프에 합류, 언론특보로 일했고 지난해 국민의힘 몫으로 방통위 상임위원으로 내정됐으나 국회 표결이 이뤄지지 않아 실제 취임하지는 못했다.

정진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란 교전 당시 최초의 여성 종군기자로 활약한 언론인"이라며 "경영에서도 관리 및 소통 능력을 고루 갖춰 방통위 운영을 정상화하고 미디어 공정성과 공공성을 확보해 방송에 대한 국민 신뢰를 회복할 적임자"라고 이 후보자를 소개했다.

△1961년 경북 성주 출생 △신명여고 △경북대 영어교육과 △한국외대 동시통역대학원 △1987년 MBC 보도국 입사 △MBC 홍보국장 △MBC 대변인 △MBC 기획조정본부장 △MBC 워싱턴지사장 △MBC 보도본부장 △대전MBC 대표이사 사장 △윤석열 대선캠프 언론특보

flyhighrom@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