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에 GS25·GS더프레시 퀵커머스 매출↑…프로모션 마련

퀵커머스 매출 GS25 43.8%·GS더프레시 54.1% 신장
비오는 날 상품권·스탬프 행사·쿠폰팩 지급 등 프로모션

(GS리테일 제공)
(GS리테일 제공)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GS리테일(007070)은 장마 영향권에 들어간 1~5일 우리동네GS 앱 등 퀵커머스 평균 매출을 6월 평균 매출과 비교한 결과 49.4% 신장했다고 7일 밝혔다.

GS리테일은 전용 앱 우리동네GS 및 요기요, 네이버(035420), 배달의민족 등과 전국 1만8000여개 GS25, GS더프레시 매장을 연계한 퀵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채널별로는 이 기간 GS25의 퀵커머스 매출이 43.8%, GS더프레시 매출이 54.1% 증가했다.

GS리테일 관계자는 "편의점과 슈퍼마켓 모두 날씨에 따라 매출 영향을 받는 오프라인 유통 채널로, 비 내리는 장마철은 상대적 비수기"라며 "퀵커머스 서비스 강화로 날씨에 의한 매출 변동 요인을 관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특히 배달 이용 객단가(고객별 구매 금액)는 매장 구매 고객 객단가를 크게 웃돌았다. GS25의 7월 배달 객단가는 1만8000원 수준으로 오프라인 매장 객단가(7000원 수준)보다 2.5배 이상 높았다.

간편식, 치킨, 라면, 간식류 순으로 배달 매출이 높았다. 식용유(452.5%), 소용량 채소(347.1%), 밀가루·부침가루(339%) 등 부침개 주재료가 가장 큰 매출 시장률을 기록하며 '비오는 날은 부침개' 공식을 입증했다.

우산 매출은 308.9% 급증했다. 갑작스런 폭우 시 편의점을 직접 찾는 대신 1시간 안에 받아볼 수 있는 퀵커머스로 우산을 주문하는 소비 수요가 유입된 결과로 회사는 분석했다.

GS더프레시에선 농축수산 상품 주문이 크게 늘었다. 국산과일(122.5%), 양곡(86.1%), 계란(85%), 국산우육(66.8%), 양념류(65.2%) 순으로 매출 신장세가 높았다. 먹거리 외엔 제습용품(84.2%), 반려동물 용품(81.1%) 등 매출이 늘었다.

GS리테일은 △비오는 날마다 1000명 대상 퀵커머스 5000원 상품권 선착순 지급(GS25) △베트남·몽골 해외여행권, 1돈 골드바 등을 제공하는 스탬프 행사(GS25) △1만4000원 상당 퀵커머스 쿠폰팩 지급 행사(GS더프레시) 등을 이달 우리동네GS 앱에서 펼친다.

장마 대비 특화상품으로는 컬러 우산 2종과 신발방수커버, 가방방수커버, 방수코팅스프레이, 반사키링 등을 출시했다.

GS25와 GS더프레시는 장마, 태풍에 대비해 매장 내외부 시설물, 전기 관련 사전 점검을 진행하고 잦은 침수가 일어나는 지역 내 매장 중심으로 차수판을 설치하는 등 비 피해 예방 활동을 하고 있다.

smith@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