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연, 퍼포먼스 퀸→'올라운더 퀸'으로…10개월 간의 성장史(종합) [N현장]

3일 이채연 미니 3집 미디어 쇼케이스

가수 이채연/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가수 이채연/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가수 이채연이 '퍼포먼스 퀸'에서 '올라운더 퀸'으로 성장해 돌아왔다.

3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일지아트홀에서는 이채연의 미니 3집 '쇼다운'(SHOWDOW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서 이채연은 신곡 '돈트'(Don't) 무대를 펼치고 신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쇼다운'은 지난해 9월 발매한 싱글 1집 '더 무브: 스트리트'(The Move: Street) 이후 이채연이 10개월 만에 발표하는 앨범으로, 내면의 또 다른 자아와의 대립, 그리고 성장의 모습을 담았다.

타이틀곡 '돈트'는 휴대폰의 진동과 벨소리를 곡에 첨가해 듣기에 익숙하면서도 새로운 자극을 느낄 수 있는 투스텝(2-step) 장르의 댄스곡이다. 상대방에게 '돈트 콜 미'(Don't call me)라고 말하지만 한편으로는 '플리즈 콜 미'(Please call me)를 원하는 이중적인 마음을 표현했으며, 누구나 한 번쯤은 겪어봤을 이별의 양면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날 이채연은 10개월 만에 컴백을 하게하게 된 것에 대해 "너무 설렌다"라며 "오래 기다린 만큼 진짜 제대로 준비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후 '돈트'의 무대를 마친 이채연은 "한 10개월 만에 이렇게 앨범으로 인사를 드리는 것 같은데 처음으로 보여드리는 자리라 더 긴장되고 설렜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타이틀곡 '돈트'에 대해 이채연은 "이번에 안무와 작사에 참여를 해서 조금 더 애정이 가고 뜻깊은 곡이다"라며 "사실 제가 이 곡에 작사를 참여할 계획은 없었는데 조금 더 욕심이 생겼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곡을 조금 더 맛깔나게, 조금 더 임팩트 있게 살려보고자 참여했다"라고 덧붙였다.

가수 이채연/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가수 이채연/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더불어 이채연은 '돈트'를 타이틀곡으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이 곡으로 제가 무대를 하는 상상을 했을 때 자신 있게 할 수 있을 것 같았다"라며 "중독성 있는 멜로디는 물론이고 가사에 몰입할 수 있고, 새로운 스토리텔링을 할 수 있을 것 같았다"라고 얘기했다.

이채연은 이번 앨범을 홍보하며 '올라운더 퀸'이라는 수식어를 앞세우고 있는 것과 관련해 "'올라운더 퀸'이라는 수식어를 처음 들었을 때 1년 전, 2년 전의 저였다면 부담스럽고 자신이 없었을 것 같은데 지금은 꽤 많이 자신이 있다"라며 "'인싸동 술찌'라는 콘텐츠를 통해서 부족하다고 생각했던 말솜씨에서도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보였고 이번 앨범에 참여하는 참여도에 대해 봤을 때도 퍼포먼스 퀸이라는 표현보다 올라운더 퀸을 붙여도 되겠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자신 있게 얘기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활동에서의 목표도 얘기했다. 이채연은 "저만 행복하다고 다가 아니다"라며 "무엇보다 엄마, 아빠도 행복했으면 좋겠기에 차트 톱 100에 빨리 들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톱 100 차트에 빨리 들고 오래 머물고 싶다"라며 "요즘 차트인 하기가 어렵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이채연의 미니 3집 '쇼다운'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