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왕성교회 총 31명, 광륵사 14명으로…종교시설 발 확산 지속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음상준 기자, 김태환 기자 | 2020-06-30 14:3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