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상아 딸 "母, CCTV로 다 보고 있어"…일꾼 박형준-박재훈 '깜짝'

'살아있네! 살아있어' 5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3-12-05 20:57 송고
tvN STORY '살아있네! 살아있어' 캡처
tvN STORY '살아있네! 살아있어' 캡처

배우 박형준, 박재훈이 이상아의 감시에 당황했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STORY 예능 프로그램 '살아있네! 살아있어'에서는 배우 이상아가 동료들을 집으로 초대한 가운데 페인트칠을 시켜 눈길을 끌었다. 
일꾼으로 나선 박형준, 박재훈은 테라스에서 페인트칠을 하다 페인트가 부족하다며 잠시 딴짓을 했다. 모델 박재훈의 사진을 찍어 주던 박형준은 "이야~ 욕심난다, 욕심나"라면서 그의 포즈에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이상아 딸이 등장했다. "저도 같이 찍자"라더니 "이렇게 해봐라"라며 포즈를 알려줬다. 모두가 신이 난 모습으로 사진 촬영에 몰두했다. 

박형준, 박재훈이 "엄마 어디에 있냐"라며 외출한 이상아를 궁금해 했다. 딸이 곧바로 전화를 걸었다.

그러자 이상아가 "지금 다 놀고 있지?"라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딸이 "엄마가 CCTV로 다 보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상아는 "내가 CCTV로 다 체크하는데 놀고 있더라"라며 "앉아 있더만!"이라고 소리쳤다. 
이에 박형준이 억울해 했다. "페인트가 없는데 무슨 일을 하냐. 그럼 청소하냐. 페인트가 와야 일을 하지"라면서 억울함을 호소해 웃음을 줬다.


l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