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전주맛배달’ 누적 매출 80억 돌파…“소상공인에 큰 도움”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2023-11-27 11:31 송고
전주맛배달 포스/뉴스1
전주맛배달 포스/뉴스1

전북 전주시 공공배달앱인 ‘전주맛배달’이 소상공인의 든든한 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시는 전주맛배달이 11월 4째 주를 기점으로 누적 매출액이 80억원을 넘어섰다고 27일 밝혔다.
전주맛배달은 민간 배달앱의 높은 입점·중개·광고 수수료로 인한 소상공인의 경제적 부담을 낮추기 위해 지난해 2월 말 출시한 공공배달앱이다. 전주사랑상품권(돼지카드) 온라인 결제를 통해 지역 기반의 선순환 경제를 실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출시됐다.

전주맛배달은 출시 이후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현재까지 누적 가맹점이 3800여개, 가입한 소비자만 6만6000여명이 이용한 것으로 집계됐다. 누적 주문 건수 37만건에 달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고 있다.

시는 보다 많은 소상공인이 전주맛배달에 이용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소비자의 전주맛배달 이용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할 예정이다.

심규문 전주시 경제산업국장은 “전주맛배달이 지난 9월 누적 매출액 70억을 달성한 이후 만 3개월이 지나지 않아 누적 매출액 80억을 달성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며 다양한 정책을 펼칠 예정인 만큼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94chung@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