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글로벌 전시회에도 ESG 접목…서울시 '운영 실행지침' 수립

서울시, 코엑스·엑스포럼·한국이앤엑스와 업무협약 체결
행사별 ESG 운영 컨설팅 지원…'서울 카페쇼'에 첫 도입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2023-10-31 11:15 송고 | 2023-11-01 10:51 최종수정
서울시는 지난 30일, 코엑스, 엑스포럼, 한국이앤엑스 등 3개 기관과 함께 '서울 글로벌 전시회 ESG 운영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지난 30일, 코엑스, 엑스포럼, 한국이앤엑스 등 3개 기관과 함께 '서울 글로벌 전시회 ESG 운영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을 위해 서울을 대표하는 3대 글로벌 전시회와 손을 맞잡는다.

서울시는 지난 30일 코엑스, 엑스포럼, 한국이앤엑스와 함께 '서울 글로벌 전시회 ESG 운영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최근 마이스(MICE) 산업에서 지속가능성 여부가 핵심 경쟁력으로 부각됨에 따라 ESG 실천 의지가 높은 기업과 함께 시범 행사를 진행한다.

서울시가 글로벌 전시회로 육성 중인 △서울 카페쇼 △스마트 공장·자동화 산업전 △국제 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 등 3대 전시회를 중심으로, 서울 대표 전시컨벤션센터인 코엑스와 협력해 탄소 배출량 감축, 지역사회 연계, 관련 산업 육성 프로그램 등을 추진한다.

협약을 통해 서울시는 '서울 마이스 ESG 운영 실행지침'을 수립해 행사별 ESG 운영 컨설팅을 지원한다. 각 주최단체는 ESG 실천 프로그램 운영 및 성과 측정·분석을 실시하며, 코엑스는 행사 주최 장소로서 ESG 운영을 위한 제반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실행지침은 다음달 8일 개최되는 '서울 카페쇼'에서 처음 도입된다. '서울 카페쇼'는 △한국 최초 글로벌 탄소배출 제로 행사 동참 △커피박 수거 및 자원 재활용 △친환경 실천 캠페인 '땡큐커피' △소상공인 지원 프로그램 '서울커피스팟' 선정·홍보 등 ESG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mau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