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두뇌공조' 정용화 "예민한 뇌신경과학자 역 위해 체중 감량까지"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2-11-23 12:04 송고
KBS 2TV '두뇌공조'
'두뇌공조' 정용화가 체중까지 감량하는 열정을 발휘하며, 냉철하고 카리스마 있는, 뇌신경과학자 신하루 역에 몰입하고 있다.

23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두뇌공조'(극본 박경선/ 연출 이진서, 구성준) 측은 극 중 뇌신경과학자 신하루로 분한 정용화와 나눈 인터뷰를 공개했다.

'두뇌공조'는 서로 못 죽여 안달 난 두 남자가 희귀 뇌질환에 얽힌 범죄사건을 해결하는, 본격 뇌과학 코믹 수사극이다. '아주 특별한 뇌'를 가진 뇌신경과학자 신하루가 '호구의 뇌'를 가진 형사 금명세(차태현 분)와 반전을 품은 흥미진진한 뇌질환 사건을 공조해나가는 모습을 담는다.

정용화는 극 중 완벽한 외모, 화려한 말발, '아주 특별한 뇌'를 가진 뇌신경과학자 신하루 역을 맡아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극 중 신하루는 세계적으로 뛰어난 뇌 과학자로, 뇌 연구를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인물.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인간애는 없는 냉정한 인물로 이타적인 뇌를 소유한 금명세와 '극과 극' 면모들로 첨예한 대립을 형성한다.

이날 공개된 스틸컷 속에는 신하루가 자신의 프로젝트를 위해 뇌를 부검하고 있는 장면이 담겼다. 수술복을 입고 고글을 쓴 신하루는 예리하고 날카로운 눈빛을 빛내며 비범함을 발산, 프로페셔널한 뇌과학자의 면모를 자아낸다. 더욱이 신하루는 안경을 벗은 채 냉기 서린 표정과 또렷한 눈망울로 누군가를 응시하는 모습으로 호기심을 극강으로 끌어올린다. 과연 신하루가 진행하는 프로젝트는 무엇일지, 신하루의 주의를 끈 인물은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정용화는 "매력적이고 재밌는 대본으로 전문가 연기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와서 기쁜 마음으로 참여했다"라며 '두뇌공조' 출연에 대한 가슴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정용화는 "신하루 역이 아무래도 예민한 역할이기 때문에 평상시보다 체중을 감량해서 외적으로도 예민한 면을 더 부각하기 위해 노력했다"라고 신하루 역을 위해 열정을 쏟았음을 밝혀 신하루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더불어 "많은 수사극이 있지만, 뇌과학을 재밌고 알기 쉽게 풀어놓은 드라마는 처음일 것"이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면서 동시에 "에피소드가 정말 좋고, 재밌는 소재가 가득하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두뇌공조' 시청자들을 향한 당부도 잊지 않았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정용화가 신하루 캐릭터를 위해 전심전력을 다해 연기 변신을 감행했다"라며 "보시는 분들 모두 깜짝 놀라시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두뇌공조'에서 그동안 보지 못했던 카리스마와 마성의 매력을 한껏 터트리게 될 정용화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두뇌공조'는 오는 2023년 1월2일 오후 9시50분에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