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서울시, 신도림·사당역 등 '혼잡 지하철역' 긴급 점검한다

"주요 역사, 이용 시민 불안 느껴…안전시설 보강"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2022-11-02 17:34 송고 | 2022-11-03 10:28 최종수정
서울 구로구 지하철 1호선 신도림역 승강장. (뉴스1 DB) 2021.12.15/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 구로구 지하철 1호선 신도림역 승강장. (뉴스1 DB) 2021.12.15/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시가 '이태원 참사'를 계기로 신도림역과 사당역, 9호선 등 유동인구가 많고 혼잡한 지하철역에 대한 긴급 점검에 나선다.

서울시는 2일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행정사무 감사에서 "신도림역, 사당역, 종로3가역과 9호선 주요 역사는 늘 이용하는 시민들이 불안함을 느낀다"며 이같이 밝혔다.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우선 시와 서울교통공사가 합동으로 혼잡도가 높은 역을 찾고 전문가와 현장을 분석할 예정"이라며 "이동 동선과 안전시설 보강, 대피공간 확보, 모니터링(감시) 폐쇄회로(CC)TV 설치 등 사업을 빠르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른 시일 내에 바로 추진하겠다"며 "특히 연말은 교통의 중요성이 커지는 만큼 관련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mau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