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크림 속 '잘린 손가락'…"견과류인 줄 알고 입에 댔는데 충격"

(X 갈무리)
(X 갈무리)

(서울=뉴스1) 신초롱 기자 = 온라인으로 주문한 아이스크림 콘에서 사람의 손가락이 발견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13일(현지시각) NDTV, CBS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 뭄바이에 사는 올렘 브렌든 세라오(Orlem Brendan Serrao)는 전날 온라인으로 주문한 아이스크림콘 안에서 사람의 손가락을 발견하고 충격에 휩싸였다.

세라오는 아이스크림을 반쯤 먹다 혀에 이상한 느낌이 들어 이물질을 살펴보다 그것이 사람 손가락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손톱이 박힌 손가락은 약 1.5㎝ 길이에 달했다.

세라오는 "이물질이 초콜릿이거나 견과류일 것으로 생각했는데 정체를 알고 난 뒤 충격을 받았다. 직업이 의사여서 신체에 대해 잘 알고 있다"며 "자세히 살펴보니 엄지손가락처럼 보였고 손톱과 지문 자국도 발견됐다.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다"고 토로했다.

세라오는 즉시 아이스크림 제조사 홈페이지를 통해 이 사실을 알렸지만 어떠한 답변도 받지 못했다. 이후 손가락을 얼음주머니에 보관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또 아이스크림 제조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경찰은 정확한 원인 파악을 위해 손가락을 정밀 과학수사에 의뢰했다. 이번 사건을 엄중하게 받아들이고 아이스크림 제조, 포장된 곳 등에 대한 철저한 조사에 펼치고 있다.

사건과 관련해 아이스크림 제조사 측은 해당 제품 생산을 중단하고 당국의 철저한 수사에 협조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ro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