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9신고 공동대응, 소방이 요청하면 따르고 결과 회신해야

'119긴급신고의 관리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 시행

충남소방본부 119상황실 소방대원이 신고 접수·상황관리를 하는 모습. (소방청 제공)
충남소방본부 119상황실 소방대원이 신고 접수·상황관리를 하는 모습. (소방청 제공)

(서울=뉴스1) 박우영 기자 = 소방당국이 관계기관에 119긴급신고에 대한 공동 대응을 요청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소방청은 '119긴급신고의 관리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을 3일부터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시행령은 화재, 재난, 재해, 구조, 구급이나 그 밖의 위급한 상황에서의 119긴급신고 관리·운영에 관한 사항을 규정했다.

시행령에 따라 소방당국이 119긴급신고 관련기관에 긴급신고 공동대응 등을 요청하는 경우 119긴급신고 관련기관장은 지체없이 요청 사항을 처리한 후 그 내용과 결과를 소방청장 등에게 회신해야 한다.

소방청장은 5년마다 119긴급신고 기본계획을 수립해야 한다. 시도지사는 기본계획의 집행을 위해 필요한 사항 등이 포함된 세부 시행계획을 매년 수립해 소방청장에게 제출해야 한다.

또 소방당국이 119긴급신고 접수, 신고정보의 공유·이관, 공동대응 요청 등에 관한 사항이 포함된 업무처리기준을 마련하도록 했다.

119긴급신고의 급격한 증가 시 운영 인력의 추가 배치 및 비상접수대 확대 운영 등을 위한 법적 근거도 마련됐다.

119긴급신고 접수 단계에서 수집된 개인정보에 대한 보존·관리기간도 규정했다.

윤상기 소방청 장비기술국장은 "119긴급신고에 대한 체계적 관리‧운영은 소방활동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도 119긴급신고 서비스 품질을 강화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겠다"고 말했다.

alicemunro@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