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아줌마존' 이어…"76세 이상 출입 금지" 대구 호텔 헬스장 시끌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최근 인천의 한 헬스장에서 '아줌마 출입 금지'라는 공지를 내걸어 논란이 된 가운데, 이번엔 대구의 한 호텔 헬스장에서 노인의 등록과 이용을 제한하기로 한 사실이 알려져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대구 수성구 한 4성급 호텔 헬스장에서는 '만 76세 이상인 고객은 회원 등록과 일일 입장이 불가하다'는 안내 글을 게시했다.

센터 측은 쓰러지거나 미끄러지는 등 안전사고의 이유로 인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밝히면서 "현재 이용 중인 만 76세 이상 회원은 안전사고 발생 시 본인이 책임을 지겠다는 내용의 가족 동의서를 제출하면 심사 후 결정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만 76세 미만인 분 중에서도 지병이 있거나 거동이 불편한 경우 유사한 조치를 적용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한 누리꾼들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먼저 반대하는 쪽은 "노약자들의 운동을 하는 이유가 뭐라고 생각하냐", "이런 상식 이하의 차별을 누가 받아들일 수 있나", "젊은 사람으로서도 이 같은 조치는 정말 받아들이기 힘들다"는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일각에서는 "노인들의 안전을 위한 결정인 것 같다", "사실 노인들에게 웨이트트레이닝은 부담스러운 운동이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khj80@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