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수공, '생태계 복원' 동남참게 15만 마리 방류

(환경부 제공) ⓒ 뉴스1
(환경부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황덕현 기후환경전문기자 =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4일 오후 부산 강서구 낙동강 하구 맥도생태공원 인근에서 어린 동남참게 15만 마리를 방류한다고 밝혔다.

동남참게 방류행사는 낙동강 하구 '기수 생태계' 복원을 위한 것이다. 기수 생태계란 바닷물과 강물이 섞이는 곳이다. 염분 농도와 서식 환경이 특이해 다양한 생물이 서식 중이다.

이번에 방류하는 동남참게는 낙동강 하구에서 자생하는 대표적 기수 생태계 생물로, 지역 어민들의 주요 소득원이 돼왔다.

동남참게는 가을철에 번식을 위해 하천에서 바다로 이동하여 하구 근처에서 산란을 하고, 부화한 새끼는 4~6월에 다시 하천으로 회유해 성장한다.

이번에 방류되는 어린 동남참게는 부산시 수산자원연구소에서 자연에서 살아가던 어미 게가 산란한 알을 받아 4~5월께 부화시켜 50일 이상 키운 개체다.

환경부와 수공은 방류 이후 번식과 서식 현황 등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ac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