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대전을 대한민국 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 포럼 개최

한남홀딩스 조성 전략 등 미래정책 방향 제시

11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포럼 모습.(한남대학교 제공)/뉴스1
11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포럼 모습.(한남대학교 제공)/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한남대학교가 과학기술도시 대전을 미국 실리콘밸리에 버금가는 ‘국가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 집중 육성하는 중장기 지원정책과 미래 방향을 제시하는 포럼을 개최했다.

대전의 창업생태계와 성과를 비롯해 한남대의 K-스타트업밸리 조성을 위한 한남홀딩스 조성 전략, 대전 지역 주도의 혁신 창업생태계 조성 방향 등 다양한 제안이 이어졌다.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2층 제6간담회실에서 열린 이번 국회 포럼은 ‘대한민국 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서의 과학기술도시 대전광역시의 비전과 혁신 방향’을 주제로 열렸다.

이번 행사는 대전 지역 장철민(동구), 박정현(대덕구), 장종태(서구갑) 국회의원이 공동 주최하고 대전광역시, 대전상공회의소, 대덕이노폴리스벤처협회가 후원하고 한남대가 주관했다.

이날 최병관 대전과학산업진흥원 본부장은 ‘대전 창업 정책 성과 및 창업생태계 활성화 방안’이란 주제 발표를 통해 대전 스타트업 중심지를 대전 관내에 5개 타운(4타운 한남대 캠퍼스혁신파크 포함)으로 집적화해 특성화시키겠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또 우주와 바이오헬스, 나노-반도체, 국방, 양자, 로봇 등 전략사업 고도화와 창업타운을 중심으로 지자체와 연구 협력 기관, 민관 등 특화 관리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복안을 제시했다.

한남대 원구환 기획조정처장은 ‘글로컬대학30 한남 K-스타트업밸리(한남홀딩스)’를 주제로 한남대의 창업지원 현황과 창업기업 육성 현황, 투자펀드 조성, 투자유치 동향 분석과 투자전략 등을 제안했다.

원 처장은 한남대가 글로컬 사업성공을 위한 대학과 중앙정부, 지자체, 국가, 지방 공기업 등의 공동투자를 통해 5년간 4621억 원의 투자금을 유치하고 지주회사 형태의 ‘한남홀딩스’를 구축해 엔젤투자와 특허출원 등 지속 가능한 선순환적인 재정구조 혁신을 하겠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이승철 한남대 총장은 “대전은 대덕연구개발특구를 중심으로 국가 과학기술 및 연구개발의 핵심 거점 역할을 하고 있다. 한남대와 대전시가 협력해 과학기술도시 대전을 대한민국 대표 스타트업 밸리로 만들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다”라며 “한남대는 대전과 지역의 미래 100년을 바라보고 새로운 도전과 혁신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pcs4200@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