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서 급류에 실종된 여성 택배기사 숨진 채 발견

숨진 40대 여성 택배기사가 타고있었던 차량(경북소방본부 제공)2024.7.11/뉴스1
숨진 40대 여성 택배기사가 타고있었던 차량(경북소방본부 제공)2024.7.11/뉴스1

(경산=뉴스1) 신성훈 기자 = 지난 9일 경북 경산에서 폭우로 불어난 하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여성 택배기사가 이틀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경북소방본부는 11일 경북 경산 진량읍에서 택배를 배송하다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40대 여성 택배기사 시신을 이날 오후 5시 6분쯤 발견했다고 밝혔다.

숨진 택배기사 A 씨는 지난 9일 오전 5시 12분쯤 경북 경산시 진량읍 평사리 부기천에서 자신의 승용차로 택배 배송을 위해 이동 중 불어난 하천에 차량이 일부 잠기자 확인차 차에서 내렸다가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당국은 소방 드론을 이용해 실종 지점으로부터 2.7km 떨어진 문천지에서 물에 떠오른 여성을 발견해 오후 6시 4분쯤 시신을 수습했으며, 유가족들의 확인 절차를 거쳐 영천 영남대병원에 안치했다.

ssh4844@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