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가 없었더라면, 종교개혁도 제2차 세계대전도 일어나지 않았다?"

[신간] '세계사를 바꾼 맥주 이야기'

세계사를 바꾼 맥주 이야기(사람과나무사이 제공)
세계사를 바꾼 맥주 이야기(사람과나무사이 제공)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맥주를 둘러싼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담은 책이 출간됐다. 마르틴 루터를 도와 종교개혁을 성공으로 이끈 맥주, 히틀러의 정치 폭동의 도구로 전락한 맥주 등 맥주에 얽힌 기상천외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1521년 4월, 로마 가톨릭교회의 면죄부 판매를 비난한 루터를 심문하기 위한 제국회의가 소집됐다. 잔뜩 긴장한 루터는 비서가 가져온 1리터들이 아인베크 맥주를 단숨에 들이키고 술기운을 빌려 격정적인 연설을 해 종교개혁의 불길에 기름을 끼얹었다.

400년 후 독일 뮌헨의 맥줏집 호프브로이하우스에서 히틀러와 그의 일당이 폭동을 일으켰다. 이는 훗날 나치스의 시발점이자 도화선이 됐고, 그 세력이 독일을 지배하며 제2차 세계대전을 일으키는 기폭제가 됐다.

이 책에는 이러한 맥주에 얽힌 에피소드가 가득하다. '신도 포기한 땅' 남부 메소포타미아가 맥주의 발상지가 된 원인, 수메르인이 맥주를 발명했다고 결론을 내리기 어려운 이유, 맥주에 물을 타서 양을 속이다가 들켜 화형을 당한 에일 와이프 이야기 등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영원할 것 같던 영국 에일의 위상을 추락시킨 파스퇴르의 미생물 연구 이야기, 맥주잔이 도기에서 유리로 바뀌면서 '맥주 색'이 가장 중요한 경쟁력의 요소가 되며 맥주 산업의 패러다임을 바꾼 이야기 등 맥주에 대한 흥미로운 정보를 전한다.

◇ 세계사를 바꾼 맥주 이야기/ 무라카미 미쓰루 글/ 김수경 옮김/ 사람과나무사이/ 2만 원

acenes@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