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펄스애드, 스파크랩서 시드투자 유치

펄스애드, 자체 개발 AI로 플랫폼 광고 최적화

펄스애드 로고(펄스애드 제공)
펄스애드 로고(펄스애드 제공)

(서울=뉴스1) 이정후 기자 =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스타트업 펄스애드는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으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1일 밝혔다.

펄스애드는 자체 개발 AI를 탑재한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을 통해 광고 최적화에 필요한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펄스애드와 연동된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 내에서 최적의 비용으로 광고 효과를 창출하는 게 특징이다.

주요 기능으로 △고객 행동 데이터 분석에 따른 맞춤형 광고 타깃팅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한 최적의 입찰 전략 수립 △상품별 적합한 광고 소재와 디자인 제안 △광고 채널별 운영과 집행 성과 통합 대시보드 등이 있다.

펄스애드는 지난 4월 아마존의 광고 기술 분야 파트너로 선정되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펄스애드 고객사들은 아마존에 실시간으로 최적화된 광고 운영을 할 수 있다.

펄스애드는 이번 투자 유치로 광고 성과 극대화를 위한 AI와 머신러닝 기술 고도화에 힘써 신규 리테일 고객사를 확보하고 글로벌 사업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윤거성 펄스애드 대표는 "리테일 미디어 분야가 북미 시장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는 만큼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사업을 전개할 것"이라며 "리테일 셀러들이 데이터 기반의 마케팅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하겠다"고 말했다.

김유진 스파크랩 대표는 "리테일 미디어 산업의 성장을 가속할 펄스애드의 가능성을 확신하고 첫 미팅에서 투자를 결정했다"며 "윤 대표와는 2014년 4기 배치 프로그램으로 인연을 맺은 후 진행하는 두 번째 투자"라고 설명했다.

한편 윤 대표는 카카오스타일의 패션 쇼핑몰 서비스 지그재그의 사업총괄을 담당한 바 있다. 최세윤 펄스애드 CTO는 직방, 래디쉬 등에서 개발 조직을 총괄했으며 김수진 COO는 구글코리아, 데이블 등에서 글로벌 광고 사업을 이끈 경험이 있다.

leejh@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