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상장 효과 시원찮네"…파라다이스·한중엔시엔스 '시들'[핫종목]

(종합)파라다이스, 코스피 이전 상장 첫날 4.17% 하락…차익실현 영향
'코넥스→코스닥' 한중엔시엔스, 기관 매도에 공모가 1.7배→1.1배 마감

24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전광판. (자료사진) 2024.6.24/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24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전광판. (자료사진) 2024.6.24/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각각 한 단계 높은 시장으로 상장한 파라다이스(034230)와 한중엔시에스(107640) 주가 흐름이 시원찮다. 파라다이스는 차익실현 매물이 출회되며 하락 마감했고, 한중엔시에스는 기관 매도세에 공모가 대비 10% 오르는 데 그쳤다.

2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파라다이스는 전일 대비 620원(4.17%) 내린 1만 424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파라다이스는 이전상장을 1거래일 앞둔 지난 21일 하루 만에 5.99% 올랐으나 이날 상승 폭 대부분을 반납했다.

통상 코스피 이전상장은 호재로 여겨진다. 기업 위상이 제고되고 패시브 자금 및 외국인 투자자 유입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다만 이날은 상승 재료 소멸로 인한 차익 실현 매물이 출회되면서 주가가 내린 것으로 해석된다.

이날 기관 투자자들은 33억 3300만 원 규모의 파라다이스 주식을 순매도했다.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27억 2200만 원, 5억 5900만 원 순매수했다.

코넥스 시장에서 코스닥 시장으로 상장한 한중엔시엔스도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성적을 거뒀다.

한중엔시엔스는 이날 장 중 한 때 5만 2000원까지 오르며 공모가(3만 원)의 1.73배까지 상승했으나, 오후 들어 상승 폭을 급격하게 좁혔다.

상승 폭이 급격히 줄어든 것은 기관 투자자 순매도 탓이었다. 이날 개인은 316억 15만 원, 외국인은 23억 4400만 원어치 주식을 순매수했지만, 기관 투자자들은 307억 1200만 원을 팔아치웠다.

seunghe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