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상대 가처분 '인용'…센트코인 700%대 급등[특징코인]

코인 프로젝트의 거래소 상대 가처분 신청, 최초로 '인용'
센트 "빗썸에 상폐 취소 요청"…빗썸 "거래 종료 일정 변동 있을 것"

8일 오후 4시 10분 경 빗썸 내 센트 코인 차트. 빗썸 갈무리.
8일 오후 4시 10분 경 빗썸 내 센트 코인 차트. 빗썸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현영 기자 = 거래 지원 종료(상장 폐지) 통보를 받은 가상자산 프로젝트가 거래소를 상대로 낸 거래 지원 종료 결정 효력 정치 가처분 신청이 인용되는 첫 사례가 나왔다.

가상자산 '센트(XENT, 구 엔터버튼)' 재단은 8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을 통해 신청한 '거래 지원 종료 결정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이 인용됐다고 밝혔다.

상폐 예정이었던 프로젝트가 살아나면서 가격은 큰 폭으로 올랐다. 이날 오후 4시 12분 빗썸 기준 센트 가격은 전날 같은 시간 대비 무려 738.62% 오른 75.61원에 거래되고 있다.

가격이 이처럼 급등한 것은 이 같은 사례가 처음이기 때문이다.

그동안 상폐 통보를 받은 프로젝트가 상폐를 취소하고자 거래소를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은 모두 '기각'됐다. 위믹스, 페이코인, 갤럭시아 등의 사례가 대표적이다.

하지만 이 같은 가처분 신청에서 가상자산 프로젝트 측이 승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법원은 빗썸이 상장 폐지 사유에 대한 적절한 자료를 제출하지 못했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센트 재단은 "빗썸 거래소에 투자 유의종목 지정 해제와 거래지원 종료 '취소'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또 "재단은 기존에 발생한 투자 유의종목 지정 사유인 '보안 이슈'와 관련, 선제적인 대처와 토큰 스와프(교환) 등을 통해 (유의종목 지정) 사유를 해소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빗썸도 곧바로 공지를 올렸다. 빗썸은 "센트(XENT) 거래 지원 종료와 관련해 센트(XENT) 재단과 법적 분쟁 절차가 마무리되지 않은 관계로 부득이 거래 지원 종료 일정 변동이 있을 예정이다"라고 공지했다.

hyun1@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