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저축은행, 최고 연 3.7% 금리 제공하는 ‘JT점프업2 파킹통장’ 출시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되는 금융 서비스 선보일 것”

고객의 마음 속에 First, JT저축은행은 기본 금리 최고 연 3.7%를 제공하는 수시 입출금 예금상품 'JT점프업2 파킹통장'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사진제공=JT저축은행
고객의 마음 속에 First, JT저축은행은 기본 금리 최고 연 3.7%를 제공하는 수시 입출금 예금상품 'JT점프업2 파킹통장'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사진제공=JT저축은행

(서울=뉴스1) 박재찬 보험전문기자 = JT저축은행이 예치금액에 따라 금리를 차등적용 해 최고 연 3.7%의 금리를 제공하는 수시 입출금 예금상품 ‘JT점프업2 저축예금’ 신상품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JT점프업2 저축예금’ 상품은 자유롭게 입·출금할 수 있는 수시입출금예금으로 500만 원 이하 금액을 예치하면 상품의 최고 금리인 연 3.7%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소액으로도 탄력적인 자금 운영이 가능해 전업주부, 대학생, 사회초년생 등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 현재 국내 4대 시중은행의 자유입출금통장 평균 금리는 연 1.31% 대(2024년 5월 은행연합회 공시 기준) 금리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JT점프업2 파킹통장을 이용 시 최대 연 2.39%포인트 더 높은 금리를 받을 수 있다.

특히, 고객들이 예치한 금액별 제공 금리 구간을 지정해 이용 고객들의 자금 사정에 맞춰 직접 탄력적인 자금 운용이 가능한 점도 눈에 띈다.

금리 구간은 △평균 예치금액 500만원까지 연 3.7% △500만 원 초과에서 2000만 원까지는 연 3.2% △2000만 원을 초과할 경우 연 0.5%의 금리가 제공된다.

예를 들어 고객이 3000만 원을 예금한 경우 총액에서 500만 원까지 연 3.7%의 이자를 적용하고, 이자를 적용 받은 500만 원을 제외한 나머지 1500만원은 연 3.2%의 이자가 지급된다. 2000만 원 초과금액인 나머지 1000만 원은 연 0.5%의 금리로 이자가 각각 구간별 차등 지급된다.

예금 이자는 매 분기 평균 잔액을 기준으로 산출되며 연 4회(3월, 6월, 9월, 12월) 지급된다. 또한 고객들에게 특별한 조건 없이 기본으로 제공하는 예금 금리를 높게 책정하면서 이용 고객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 중이다.

상품 가입 방법은 JT저축은행 영업점 방문 및 저축은행 모바일앱 ‘SB톡톡+’를 통해 가입할 수 있다. 예금의 송금 및 입·출금은 지점과 인터넷뱅킹뿐 아니라 ‘SB톡톡+’의 카카오톡 간편송금 등의 기능으로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박중용 JT저축은행 대표는 “높은 수준의 금리 혜택은 물론 소액으로도 탄력적 자금 운용까지 가능한 파킹통장 고객들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JT점프업2 저축예금’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jcppark@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