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크함 덜어낸 엔하이픈, 'XO'로 사랑스러움 장착(종합) [N현장]

11일 엔하이픈 정규 2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1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가진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ROMANCE : UNTOLD)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XO'(Only If You Say Yes)'를 선보이고 있다. 2024.7.11/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1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가진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ROMANCE : UNTOLD)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XO'(Only If You Say Yes)'를 선보이고 있다. 2024.7.11/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그룹 엔하이픈이 다크한 무드를 덜어내고 밝고 사랑스러운 분위기로 돌아왔다.

1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는 엔하이픈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ROMANCE: UNTOLD)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서 엔하이픈은 타이틀곡 'XO (온리 이프 유 세이 예스'(XO (Only If You Say Yes)) 무대를 선보이고 신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로맨스: 언톨드'는 서로 정반대의 세계에 속한 '너'와 사랑을 나누는 소년의 이야기를 그린다. 그간 초자연적인 무드를 담은 앨범 스토리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엔하이픈은 이번 신보를 통해 이들의 판타지가 마침내 현실에 구현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XO'는 특별한 네가 허락만 해준다면 모든 것을 뛰어넘어 내가 가진 힘을 최대한 활용해 너의 바람을 이루어주겠다는 소년의 의지를 로맨스 판타지로 풀어낸 팝 장르의 곡이다. 후렴구의 리드미컬한 사운드와 귀에 꽂히는 신스 멜로디 라인이 인상적이다.

이날 니키는 "오랜 시간 기다려준 우리 팬들을 위해서 완성도 높은 음악을 들려드리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준비했다"라며 "여름에 듣기 좋은 노래니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이어 "선주문량 220만 장 돌파 소식을 쇼케이스 준비 중에 듣고 멤버 모두 깜짝 놀랐다"라며 "이번 앨범 활동도 열심히 해보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그룹 엔하이픈(ENHYPEN) 니키(왼쪽부터)와 희승, 제이크, 성훈, 선우, 제이가 1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가진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ROMANCE : UNTOLD)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7.11/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엔하이픈(ENHYPEN) 니키(왼쪽부터)와 희승, 제이크, 성훈, 선우, 제이가 11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가진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ROMANCE : UNTOLD)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7.11/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니키는 타이틀곡 'XO'에 대해 "기존의 엔하이픈은 다크한 곡을 주로 보여 드렸는데 밝고 스위트한 곡"이라고 표현했다. 이어 선우는 "처음 들었을 때 멜로디가 좋았고 중독성 있는 파트가 있어서 좋아해 주시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첫인상에 대해 말했다.

제이크는 'XO'의 퍼포먼스에 대해 "이번 'XO'의 안무는 평소와는 다르게 컨셉추얼한 느낌을 덜어내고 쿨함, 섹시함을 느낄 수 있다"라며 "'XO'의 가사를 표현하는 동작을 넣었다, 조금 헷갈릴 수 있지만 연습하는 재미가 있더라"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정원은 기존의 다크한 느낌을 덜어낸 이번 신보에 대해 "기존에 하던 음악과 분위기가 다른 느낌의 음악을 보여드리게 됐다"라며 "저희는 앨범 서사에 맞춰서 곡을 진행하고 있는데, 이번에 저희가 표현하고 싶은 스토리라인이 로맨스 쪽이라, 다크한 쪽보다는 밝은 쪽에 가까워서 곡 방향이 바뀌게 됐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앞으로는 저희가 생각하는 방향성에 따라서 음악의 색이 쭉 달라지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말해 앞으로의 변화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엔하이픈의 정규 2집 '로맨스: 언톨드'는 12일 오후 1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