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 이제훈 "'네 멋' 인생 드라마…리딩 때 양동근에 사인 받아"

이제훈/네이버 바이브, (주)스토리웨이브픽쳐스 제공 ⓒ 뉴스1
이제훈/네이버 바이브, (주)스토리웨이브픽쳐스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이제훈이 양동근에 대한 팬심을 전했다.

16일 오전 오디오 영화 '층'(감독 임지환)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려 이제훈, 문채원, 강신일, 임지환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제훈은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에 대해 "대본 리딩할 때 정준하 선배님 보고 깜짝 놀랐다, 연기로 같이 호흡하는 건 처음이었는데 헤드셋을 끼고 하는데 한 번도 안 틀리고 한 번에 하시는데 정말 빠져들었다"라며 "왜 이렇게 연기를 잘하는지 생각이 들 정도였다. 기존 연기자로 보셔도 너무 훌륭하신 연기자라는 걸 이번에 더더욱 느꼈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이날 코로나19 검사 여파로 제작보고회에 불참한 정준하에게 "선배님 보고 계시냐, 어디 나가시면 안 된다"며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또한 이제훈은 "제가 작품을 하면서 정말 만나고 싶었던 선배님이 계셨는데 대본리딩 현장에 오신다는 이야기 듣고는, 제가 너무나 소중하게 생각하는 드라마의 DVD를 가져가서 사인을 받았다"고 했다.

이에 박경림이 어떤 작품인지 물었고, 이제훈은 "'네 멋대로 해라' 작품이 내 인생 드라마이고 항상 아끼고 소중하게 생각했는데 그 작품에 출연한 선배님을 만난다는 생각에 가슴이 너무 두근거려서, 이래도 되나 싶었지만 팬심에 제가 가서 사인을 받고 사진도 찍고 그랬다"고 회상하며, "양동근 선배님 잘 지내시고 계시냐, 그때는 말씀 못드렸지만 사랑한다"며 손하트를 날리며 팬심을 드러냈다.

한편 '층'은 네이버 바이브에서 공개되는 오디오 무비다. 알 수 없는 층간소음이 계속되는 무광 빌라에서 벌어진 의문의 사건, 용의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프로파일러 강호(이제훈 분)와 사건 담당 경위 지호(문채원 분)가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오는 27일 공개.

이제훈은 소리를 단서로 범인을 추적해가는 최고의 프로파일러 '김강호' 역을, 문채원은 사건의 전말을 밝히는 정의로운 경위 '신지호'를 맡았다. 강신일은 빌라 경비원 역으로 분했다.

seunga@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