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 너무 빠졌다" 고현정, 오랜 팬 만나 "오래 활동할게요" 눈물

고현정 유튜브
고현정 유튜브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고현정이 팬과 만나 눈물을 쏟았다 .

고현정은 지난 6일 유튜브 채널에 일상 브이로그를 올렸다.

브이로그에서는 베트남에서 열린 공연을 관람한 모습, 20년 인연인 지인이 있는 제주도를 찾아간 모습이 담겼다.

고현정은 제주도에서 많은 사람과 특별한 순간을 나눴다. 저녁 자리에서 옆자리에 있던 손님들이 케이크를 가져다주면서 고현정에게 인사를 하기도. 이들은 함께 사진을 찍고 감사 인사를 했다.

다음날 식사를 하고 나오던 중 한 팬과 우연히 마주쳤다. 고현정은 "언니 팬이다, 이게 꿈인지 뭔지 모르겠다"라며 울컥했다.

고현정과 끌어안은 팬은 "살이 너무 많이 빠졌다"라며 걱정하기도. 또 이 팬은 "브이로그 해줘서 너무 감사하다, 많이 올려달라, 요즘 그걸로 힐링하고 있다, 오래오래 활동해달라"고 했다. 고현정은 "그러려고 한다"면서 팬과 함께 사진을 찍었다.

고현정은 팬과 헤어진 후 울컥한 모습. 그는 "나 왜 울어"라면서 눈물을 훔쳤다.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