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 뺀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웨딩드레스…팔 문신 눈길 "근육질 신부" [N샷]

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준희 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웨딩드레스를 입었다.

최준희는 18일 인스타그램에 "왕근육질 신부님 느낌 가득이란다"라며 사진을 올렸다.

최준희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했다. 팔에 새긴 문신이 눈길을 끈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보디라인을 유지하고 있는 그는 가녀린 몸매를 드러냈다.

한편 최준희는 현재 인플루언서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과거 96㎏에서 최근 45㎏까지 감량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