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아빠됐다…♥케이티, 로마에서 아들 출산 "가장 소중한 선물" [전문]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왼쪽)와 송중기  /  사진출처=페이스북,  뉴스1 DB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왼쪽)와 송중기 / 사진출처=페이스북, 뉴스1 DB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연기자 송중기(38)와 영국 배우 출신 아내 아내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39) 부부가 아들을 출산, 부모가 됐다.

송중기는 14일 밤 자신의 팬카페에 "와이프의 고향인 이곳 로마에서 마침내 아가와 만났습니다, 건강한 아들이고요, 아가와 엄마 모두 아주 건강하게 기쁘게 잘 만나서 감사한 마음으로 너무 행복하게 가족들 케어하고 있습니다"라며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의 출산 소식을 전했다.

송중기는 "평생 행복한 가정을 만드는 것이 가장 큰 꿈이었던 저희 부부에게 찾아온 가장 소중한 선물인 것 같습니다"라며 "그리고 많은 분들께서 응원 보내주신 덕분에 이런 좋은 날이 찾아온 것 같아요,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한결같이 진심어린 사랑을 보내주시는 키엘 분들께 항상 감사드리며, 여러분의 삶에도 큰 행복이 있으시길 저 중기도 진심으로 바랄게요"라며 "저는 또 배우답게 그리고 저 답게 멋진 작품으로 찾아뵙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그리고 사랑합니다"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송중기 팬카페
송중기 팬카페

이와 함께 송중기는 아들의 손을 잡고 있는 사진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한편 송중기는 지난 1월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와 혼인신고 및 임신 소식을 전했으며, 현재 이탈리아 로마에서 결혼 생활을 하고 있다.

송중기는 지난 5월 출연작 '화란'을 통해 찾은 제76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취재진과 만나 "앞으로 좋은 일이 많이 생기는데 아기도 태어나고, 사실 칸도 너무 설레긴 한데 아기가 태어나는 거에 지금 집중이 다 쏠려 있다"며 웃었다. 이어 "긍정적으로, 감사하게 생각하고 살아야겠다는 생각도 하고 저한테도 인생에 좋은 일, 큰 일이 생겼는데 그러다가 칸도 오게 됐다, 이게 좋은 일들이 한번에 오니까 너무 들뜨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다"라고 아빠가 되는 소감을 전한 바 있다.

이하 송중기 팬카페 글 전문.

안녕하세요. 중기입니다.

다들 어떻게 지내고 계신지 궁금하네요.

여러분도 잘 아시겠지만 헝가리에서 영화 로기완 촬영도 모두 마치고 영화 '화란'으로 영광스럽게도 칸에도 다녀오고

아직까지 영화제의 그 모든 순간이 꿈같이 느껴질 정도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오늘은 한 가지 더 꿈같은 소식을 여러분들께 제일 먼저 전하고 싶어서 인사드리러 왔습니다 .

전 지금 이탈리아에 있고요. 와이프 고향인 이곳 로마에서 마침내 아가하고 만났습니다. 건강한 아들이고요. 아가랑 엄마랑 모두….아주 건강하게 기쁘게 잘 만나서 감사한 마음으로 너무 행복하게 가족들 케어하고 있습니다.

평생 행복한 가정을 만드는 것이 가장 큰 꿈이었던 저희 부부에게 찾아온 가장 소중한 선물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께서 응원 보내주신 덕분에 이런 좋은 날이 찾아온 것 같아요. 감사드립니다.

한결같이 진심어린 사랑을 보내주시는 키엘 분들께 항상 감사드리며, 여러분의 삶에도 큰 행복이 있으시길 저 중기도 진심으로 바랄게요.

저는 또 배우답게 그리고 저 답게…멋진 작품으로 찾아뵙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그리고 사랑합니다.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